미 자동차 회사 포드 "전기차에 올인"
미 자동차 회사 포드 "전기차에 올인"
  • 전성운 기자
  • 승인 2021.02.18 08:27
  • 수정 2021-02-18 08:2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030년 까지 유럽서 내연기관 퇴출 선언
포드 ⓒAP/뉴시스
미국 자동차회사 포드 ⓒAP/뉴시스

미국 자동차회사 포드가 오는 2030년까지 유럽 대륙에서 내연기관 자동차를 퇴출하고 전기차만 내놓겠다고 밝혔다.

현지시간 17일 AP 등에 따르면 포드는 이를 위해 10억달러(약 1조1000억원)를 들여 4000명 이상이 일하는 독일 쾰른 공장을 전기차 조립공장으로 전면 개조한다.

유럽에서 생산하는 신규 전기차는 2023년 중반부터 출시될 예정이다.

스튜어트 롤리 포드 유럽영업 사장은 "우리는 전기차에 올인할 것"이라고 말했다.

포드는 최근 오는 2025년까지 전기차에 최소 150억달러를 투자하겠다는 구상을 밝힌 바 있다.

제너럴모터스(GM)도 오는 2035년까지 전기차 회사로 완전 변신하겠다고 발표했고, 재규어∙폴크스바겐 등 유럽 자동차 회사들도 전기차 비중을 크게 늘리는 내용의 발표를 속속 내놓고 있다.

외신들은 기존 완성차 회사들이 내연기관차 대신 전기차에 미래를 걸고 있다는 신호라고 평가했다.

기사가 마음에 드셨나요?

여성신문은 1988년 창간 이후 여성 인권 신장과 성평등 실현을 위해 노력해 온 국내 최초, 세계 유일의 여성 이슈 주간 정론지 입니다.
여성신문은 여성들의 더 나은 삶을 위해 여성의 '안전, 사회적 지위, 현명한 소비, 건강한 가족'의 영역에서 희망 콘텐츠를 발굴, 전파하고 있습니다.
저희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좋은 기사 후원하기를 해주세요.
여러분의 후원은 여성신문이 앞으로도 이 땅의 여성을 위해 활동 할 수 있도록 합니다.

여성신문 좋은 기사 후원하기


※ 소중한 후원금은 더 좋은 기사를 만드는데 쓰겠습니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