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성신문 구독 및 후원
여성신문 30+ 서포터즈가 되는 두 가지 방법
정기구독(후원)하기 일시구독(후원)하기
후원방법 매월 소정의 금액 구독 및 후원 일정 금액을 1회 구독 및 후원
후원혜택 - PDF 신문 또는 종이 신문 발송 (선택)
  ※ PDF 신문 회원가입 필수, 가입은 여기를 클릭

- 정기구독 및 후원 2년 이상 유지한 구독 및 후원자 대상 특별 이벤트 진행
- 10만원 이상 구독 및 후원자에게 PDF 신문 또는
  종이 신문 발송 (선택)
  ※ PDF 신문 회원가입 필수, 가입은 여기를 클릭

- 2년(200,000원) 이상 구독 및 후원신청시 소정의 선물 발송
모든 30+ 서포터즈께는 “딸에게 보내는 한 줄 편지”축하 광고로 게재해 드립니다

여성신문 30+ 서포터즈가 되어주세요

'내 딸의 더 나은 삶'을 위해 여성신문에 힘을 보태 주세요!

여성신문은 1988년 창간 이후 여성 인권 신장과 성평등 실현을 위해 노력해 온 국내 최초, 세계 유일의 여성 이슈 주간 정론지입니다. 여성신문은 여성들의 더 나은 삶을 위해 ‘여성의 안전, 사회적 지위, 현명한 소비, 건강한 가족’의 영역에서 희망 콘텐츠를 발굴, 전파하고 있습니다. 서른 살 여성신문이 앞으로도 이 땅의 여성을 위해 활동할 수 있도록 여러 분의 후원이 절실합니다.

여성신문의 서포터즈 후원금은 다음과 같은 활동에 사용됩니다.
각 분야에서 활약하는 미래의 여성 리더들을 발굴하고 후원합니다.
여성신문 선정, 올해의 인물 / 미래의 여성지도자상 / 올해의 성평등문화상 / 여성마라톤 대회/ 대한민국 여성체육대상 등
미지상
올해의 인물
교육 브랜드대상
명품브랜드 대상
상호존중하는 경영대상
여성마라톤
성평등문화상
여성체육대상
딸에게 보내는 한 줄 편지
차이가 차별이 되지 않는 세상을 꿈꿉니다.
딸아 너는 무엇이든 될 수 있다.
행복합시다 대한민국 따님들
능력만큼 인정받는 사회가 되기를
Now or Never
응원합니다
여성신문 30+ 서포터즈에 JOIN 하세요
후원 및 구독 문의
여성신문 서포터즈 담당자 Tel : 02-2036-9243 e-mail : marketing@womennews.co.kr 플러스친구 카카오톡ID : wnew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