뮤지컬 인생 70년…'하모니'로 만나는 윤복희
뮤지컬 인생 70년…'하모니'로 만나는 윤복희
  • 김도해 PD
  • 승인 2021.02.16 19:30
  • 수정 2021-02-16 19:3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뮤지컬 할 때가 가장 행복하다.”

데뷔 70주년을 맞은 배우 윤복희를 만났습니다.

걸그룹의 시초이자 미니스커트 열풍을 불러일으킨 그는 여전히 뮤지컬과 음악에 대한 열정으로 반짝이는 삶을 살고 있었습니다.

2010년 개봉한 동명 영화를 원작으로 한 창작뮤지컬 '하모니'에서 윤복희는 남편과 내연녀를 살해한 혐의로 사형을 선고받은 음대 교수 ‘김문옥’ 역을 맡아 무대에 오릅니다.

'하모니'는 오는 18일 서울 종로구 예스24스테이지 1관에서 개막합니다.

 

►관련기사 : 만능연예인 윤복희 씨, 9살 때 팝송 부르던 소녀, 70대에도 노래·연기·연애 모두 ‘ing’

►여성신문TV 바로가기

기사가 마음에 드셨나요?

여성신문은 1988년 창간 이후 여성 인권 신장과 성평등 실현을 위해 노력해 온 국내 최초, 세계 유일의 여성 이슈 주간 정론지 입니다.
여성신문은 여성들의 더 나은 삶을 위해 여성의 '안전, 사회적 지위, 현명한 소비, 건강한 가족'의 영역에서 희망 콘텐츠를 발굴, 전파하고 있습니다.
저희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좋은 기사 후원하기를 해주세요.
여러분의 후원은 여성신문이 앞으로도 이 땅의 여성을 위해 활동 할 수 있도록 합니다.

여성신문 좋은 기사 후원하기


※ 소중한 후원금은 더 좋은 기사를 만드는데 쓰겠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