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대호 홈런, 결승타로 2-1 팀 승리 이끌어
이대호 홈런, 결승타로 2-1 팀 승리 이끌어
  • 온라인뉴스팀
  • 승인 2018.01.30 13:37
  • 수정 2018-01-30 13:3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일본시리즈 2차전에 4번타자로 선발 출장한 이대호가 4회 한신 타이거즈의 선발투수 노미 아츠시의 초구를 노려 솔로홈런을 터뜨리고 있다. ⓒ유투브 캡쳐
일본시리즈 2차전에 4번타자로 선발 출장한 이대호가 4회 한신 타이거즈의 선발투수 노미 아츠시의 초구를 노려 솔로홈런을 터뜨리고 있다. ⓒ유투브 캡쳐

'이대호 홈런'

'빅보이' 이대호(소프트뱅크 호크스ㆍ32)가 일본시리즈에서 솔로 홈런을 터뜨렸다. 이대호의 홈런은 이날 결승타가 됐다.

이대호는 26일 일본 효고현 고시엔구장에서 열린 한신 타이거즈와의 일본시리즈 2차전에서 4번타자로 선발 출장, 1-0으로 앞선 4회초 두 번째 타석에서 초구를 노려 솔로홈런을 때렸다. 구종은 131km짜리 슬라이더다.

이대호의 출발은 좋지 않았다. 1회 1사 1루 상황에서 이대호는 상대 선발투수 노미 아츠시의 초구를 노렸지만 유격수 방면 병살타로 연결됐다.

이대호의 두 번째 타석은 이와 달랐다. 4회 1사 주자 없는 상황에서 타석에 들어선 이대호는 1회와 마찬가지로 초구를 노렸다. 투수의 공은 몸쪽 가운데로 몰렸고 이대호의 타구는 좌측 펜스를 넘어갔다.

이는 이대호의 일본시리즈 첫 안타이자 첫 홈런이다. 한국인 선수가 일본시리즈에서 홈런을 때린 것은 지난 2009년 이승엽 선수 이후 5년 만이다.

이대호는 이후 두 차례 타석에서 삼진 1개 등 범타로 물러났다.

소프트뱅크는 이대호의 홈런으로 잡은 2-0 리드 속에 선발 다케다 쇼타의 호투로 2-1로 승리했다.

이번에도 오승환과 이대호의 맞대결은 불발됐다.

1승1패의 양팀은 28일 소포트뱅크의 홈구장 후쿠오카 야후오크돔에서 일본시리즈 3차전을 벌인다.

기사가 마음에 드셨나요?

여성신문은 1988년 창간 이후 여성 인권 신장과 성평등 실현을 위해 노력해 온 국내 최초, 세계 유일의 여성 이슈 주간 정론지 입니다.
여성신문은 여성들의 더 나은 삶을 위해 여성인 '안전, 사회적 지위, 현명한 소비, 건강한 가족'의 영역에서 희망 콘텐츠를 발굴, 전파하고 있습니다.
저희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좋은 기사 후원하기를 해주세요.
여러분의 후원은 여성신문이 앞으로도 이 땅의 여성을 위해 활동 할 수 있도록 합니다.

여성신문 좋은 기사 후원하기


※ 소중한 후원금은 더 좋은 기사를 만드는데 쓰겠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서울 서대문구 충정로 50 (3가 222번지) 골든브릿지빌딩 1층, 9층
  • 대표전화 : 02-318-9300
  • 청소년보호책임자 : 신준철
  • 제호 : (주)여성신문사
  • 사업자등록번호 : 214-81-03304
  • 대표이사 : 김효선
  • 발행·편집인 : 김효선
  • 여성신문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19 여성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admin@womennews.co.kr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