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트라디오·4D 영화관 등 ‘과학과 예술의 결합’
아트라디오·4D 영화관 등 ‘과학과 예술의 결합’
  • 김혜진 / 기자
  • 승인 2010.12.09 10:51
  • 수정 2010-12-09 10:5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작품전에 출품된 창작품들. 우리집은 4D영화관, 먼지, Record of the Capsule, Media Art in Hyper Space-반응하는 벽 2010, 권리, Matrix Flower(윗줄에서 왼쪽부터 시계방향으로)what is the generic for bystolic bystolic coupon 2013 bystolic coupon 2013cialis manufacturer coupon site cialis online coupon
<테크네의 귀환> 작품전에 출품된 창작품들. ''우리집은 4D영화관'', ''먼지'', ''Record of the Capsule'', ''Media Art in Hyper Space-반응하는 벽 2010'', ''권리'', ''Matrix Flower''(윗줄에서 왼쪽부터 시계방향으로)
what is the generic for bystolic bystolic coupon 2013 bystolic coupon 2013
cialis manufacturer coupon site cialis online coupon
예술이라는 단어 아트(art)의 어원인 고대 그리스 로마어 ‘테크네(techne)’. 예술과 기술의 결합을 상징하는 <테크네의 귀환> 작품전이 12월 9일부터 22일까지 금천예술공장 P.S.333에서 열린다. 예술가(7팀), 학생(2명), 일반인(2명) 등이 테크놀로지를 기반으로 창작한 19개 작품을 선보인다. 작품을 살펴보면, 오감을 만족시키는 가전기기의 기능을 영화와 결합시킨 <우리집은 4D 영화관>(강기동 作), 바람에 흔들릴 때마다 소리와 빛이 발광하는 갈대 형태의 (김동조 作), 라디오 회로를 분해 정글짐처럼 재조립한 아트라디오 <먼지>(김진희 作), 2차원의 그림을 관객의 드로잉으로 3차원 입체 작품으로 완성시키는 (김영은, 남상훈 作), 일상적 소리를 이용해 음악을 만들고 SNS를 통한 공유가 가능한 웹 기반 어플리케이션 (최수환, 이태한 作) 등이다. 금천예술공장이 일반인들을 대상으로 '테크놀로지를 기반으로 한 창작아이디어'를 공모, 39명의 응모자 가운데 심사를 거쳐 11명의 아이디어를 채택했다. 심사위원들이 이들과 함께 채택된 아이디어를 실물로 구체화하는 작업을 해왔으며 그 결과물을 발표하는 것. 9일 개막식에는 창작품 개발자와 기업인과의 프로모션 미팅 시간도 마련된다. 한편, 테크네의 귀환 전시와 같은 기간 동안 금천예술공장에서 예술활동을 해온 나타샤파가넬리(프랑스), 사스키아얀센(네덜란드) 등 4명의 외국인 예술가들의 전시 <사물의 안정성>이 금천예술공장 창고동에서 개최된다. 문의 02-807-4800

기사가 마음에 드셨나요?

여성신문은 1988년 창간 이후 여성 인권 신장과 성평등 실현을 위해 노력해 온 국내 최초, 세계 유일의 여성 이슈 주간 정론지 입니다.
여성신문은 여성들의 더 나은 삶을 위해 여성의 '안전, 사회적 지위, 현명한 소비, 건강한 가족'의 영역에서 희망 콘텐츠를 발굴, 전파하고 있습니다.
저희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좋은 기사 후원하기를 해주세요.
여러분의 후원은 여성신문이 앞으로도 이 땅의 여성을 위해 활동 할 수 있도록 합니다.

여성신문 좋은 기사 후원하기


※ 소중한 후원금은 더 좋은 기사를 만드는데 쓰겠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