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유 가격 7주만에 하락... 휘발유-경유 가격차 234원
경유 가격 7주만에 하락... 휘발유-경유 가격차 234원
  • 유영혁 기자
  • 승인 2022.11.26 10:12
  • 수정 2022-11-26 10:1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뉴시스·여성신문
ⓒ뉴시스·여성신문

경유 가격이 7주만에 하락했으며 휘발유 가격은 11주 연속 내렸다.

26일 한국석유공사 유가정보시스템 오피넷에 따르면 11월 넷째 주(20∼24일) 전국 주유소 경유 판매가격은 ℓ당 1878.4원으로 전주보다 10.5원 내렸다. 7주 만에 하락세로 돌아섰다.

휘발유 평균 판매가격은 1ℓ에 1644.5원으로 전주보다 14.2원 떨어졌다. 휘발유 가격은 주간 단위로 11주째 내렸다.

주간 평균 경유와 휘발유 가격 차는 233.9원으로 전주의 230.1원보다 조금 확대됐다.

국내 최고가 지역 서울의 휘발유 평균 가격은 전주보다 ℓ당 13.7원 하락한 1713.1원을 기록했다. 최저가 지역 대구는 15.4원 내린 1591.5원이었다.

상표별로는 SK에너지 주유소가 1ℓ에 1652.2원으로 가장 비쌌다. 알뜰주유소는 1620.4원으로 가장 저렴했다.

대한석유협회 관계자는 “최근 국제유가가 하락 추세”라며 “휘발유와 경유 가격 차는 아직 크지만 국제 가격 차가 좁혀지고 있어서 시차를 두고 국내 판매가에도 반영될 수 있다”고 설명했다.

이번 주 국제유가는 중국 코로나 확진자 수 역대 최고 기록, 러시아산 원유 가격상한제 논의 등의 영향에 내림세를 보였다.

수입 원유의 기준이 되는 두바이유의 이번 주 평균 가격은 전주보다 6.7달러 내린 배럴당 80.8달러를 기록했다.

국제 휘발유 평균 가격은 2.9달러 내린 배럴당 91.8달러, 국제 자동차용 경유 가격은 9.2달러 내린 배럴당 121.3달러였다.

기사가 마음에 드셨나요?

여성신문은 1988년 창간 이후 여성 인권 신장과 성평등 실현을 위해 노력해 온 국내 최초, 세계 유일의 여성 이슈 주간 정론지 입니다.
여성신문은 여성들의 더 나은 삶을 위해 여성의 '안전, 사회적 지위, 현명한 소비, 건강한 가족'의 영역에서 희망 콘텐츠를 발굴, 전파하고 있습니다.
저희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좋은 기사 후원하기를 해주세요.
여러분의 후원은 여성신문이 앞으로도 이 땅의 여성을 위해 활동 할 수 있도록 합니다.

여성신문 좋은 기사 후원하기


※ 소중한 후원금은 더 좋은 기사를 만드는데 쓰겠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