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화물 수송 선전’ 대한항공, 2분기 영업익 7359억 전년 대비 275% 증가
‘화물 수송 선전’ 대한항공, 2분기 영업익 7359억 전년 대비 275% 증가
  • 신준철 기자
  • 승인 2022.08.04 22:39
  • 수정 2022-08-04 22:3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한항공과 아시아나항공은 3분기 화물 호조로 최대 실적을 기록했다. ⓒ뉴시스·여성신문
대한항공 ⓒ뉴시스·여성신문

대한항공이 고유가와 고환율이란 악재 속에도 여객 수요 회복과 화물 수송 사업 성공으로 올해 2분기 매출 3조 3천324억 원, 영업이익 7천359억 원을 기록했다. 지난해 같은 기간보다 각각 71%, 274% 증가했다.

대한항공 4일 "고유가, 고환율 지속에도 여객 수요의 점진적 회복, 화물사업의 선전에 따라 매출과 영업이익이 1년 전보다 증가했다"고 밝혔다.

2분기 여객 노선 매출은 코로나19 확산세 진정과 여행 수요 회복으로 작년 같은 기간 대비 307% 증가한 8천742억 원을 기록했다.

2분기 화물 매출은 2조 1천712억 원이다. 지난해보다 44% 늘었다. 대한항공은 자동차, 반도체, 전자 설비, 부품 등의 기반 수요와 코로나19 진단 키트 등 적극 유치 성과라고 설명했다.

대한항공은 하반기 여객사업의 경우 코로나19 재유행 우려, 유가 변동성 등 외부 변수의 영향으로 당초 예상보다 수요 회복세가 더딜 것으로 전망했다.

대한항공은 다음 달까지 코로나19 발생 이전 대비 50% 수준까지 단계적으로 공급을 증대하는 것을 목표로 시장 변동에 맞춘 노선 운영 등을 통해 기재 운영 최적화와 수익 극대화에 주력한다는 방침이다.

기사가 마음에 드셨나요?

여성신문은 1988년 창간 이후 여성 인권 신장과 성평등 실현을 위해 노력해 온 국내 최초, 세계 유일의 여성 이슈 주간 정론지 입니다.
여성신문은 여성들의 더 나은 삶을 위해 여성의 '안전, 사회적 지위, 현명한 소비, 건강한 가족'의 영역에서 희망 콘텐츠를 발굴, 전파하고 있습니다.
저희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좋은 기사 후원하기를 해주세요.
여러분의 후원은 여성신문이 앞으로도 이 땅의 여성을 위해 활동 할 수 있도록 합니다.

여성신문 좋은 기사 후원하기


※ 소중한 후원금은 더 좋은 기사를 만드는데 쓰겠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