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포구, 청년 1인 가구 이사 지원 사업 시행
마포구, 청년 1인 가구 이사 지원 사업 시행
  • 고은성 기자
  • 승인 2022.06.16 18:33
  • 수정 2022-06-16 18:3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6월 20일부터 신청 접수
만19~39세 1인 가구 대상
마포청년 1인가구 이사지원 ‘마포손길’ 안내문 ⓒ마포구청
마포청년 1인가구 이사지원 ‘마포손길’ 안내문 ⓒ마포구청

마포구(구청장 유동균)는 마포구 내에서 이사하거나 마포구로 전입하는 청년 1인 가구를 대상으로 이사를 돕는 ‘마포손길’ 사업을 오는 20일부터 시행한다고 밝혔다.

마포구의 1인 가구 비율은 47.3%로 이 중 절반 이상이 청년층이다. 청년층의 경우 일자리와 학업 등의 이유로 이사 빈도가 높은 세대다.

‘마포손길’은 이러한 청년 1인 가구에게 이사 비용 부담을 덜어주고, 안정적인 지역 정착을 돕기 위한 생활 밀착형 복지 사업이다.

지난해 ‘마포구 청년정책 네트워크’가 정책을 제안해 서울시 청년정책 거버넌스 활성화 특화사업으로 선정됐으며, 지난 5월 공모를 통해 이사 전문 업체를 선정했다.

신청 대상은 마포구 내에서 이사하거나 서울시 타 자치구에서 마포구로 이사 오는 만19세에서 만39세 청년 1인 가구다.

중위소득 150% 이하 소득수준자여야 하며, 신청 기간 중 신청서와 증빙서류를 제출하면 자격 심사를 통해 선착순으로 이사 서비스를 제공한다.

신청 방법은 구글폼 서식(bit.ly/2022마포손길신청서)을 작성하고 자격을 증빙하는 서류는 이메일(mapoyouth2020@gmail.com)로 별도 제출해야 한다.

이사 서비스는 기본 이사와 포장 이사 중에서 선택 가능하며, 오는 11월까지 총 65가구를 지원할 계획이다.

기본 이사는 원룸 이사를 기준으로 지정 업체를 통해 1톤 트럭과 운반 인력을 제공하며, 포장 이사는 전체 소요 비용 중 40만원까지 지원 받을 수 있다.

구 관계자는 “마포손길 사업이 청년 1인 가구의 당당한 자립에 도움이 되길 바란다”라며, “다양한 청년 1인 가구를 지원하는 사업으로 청년이 살기 좋은 마포구를 만드는데 최선을 다하겠다”라고 말했다.

기사가 마음에 드셨나요?

여성신문은 1988년 창간 이후 여성 인권 신장과 성평등 실현을 위해 노력해 온 국내 최초, 세계 유일의 여성 이슈 주간 정론지 입니다.
여성신문은 여성들의 더 나은 삶을 위해 여성의 '안전, 사회적 지위, 현명한 소비, 건강한 가족'의 영역에서 희망 콘텐츠를 발굴, 전파하고 있습니다.
저희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좋은 기사 후원하기를 해주세요.
여러분의 후원은 여성신문이 앞으로도 이 땅의 여성을 위해 활동 할 수 있도록 합니다.

여성신문 좋은 기사 후원하기


※ 소중한 후원금은 더 좋은 기사를 만드는데 쓰겠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