민주당 혁신 이끌 적임자에 1위 이재명 28.8%, 2위 박지현 9%
민주당 혁신 이끌 적임자에 1위 이재명 28.8%, 2위 박지현 9%
  • 진혜민 기자
  • 승인 2022.06.08 17:20
  • 수정 2022-06-08 17:2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박지현 더불어민주당 공동상임선대위원장과 이재명 총괄선거대책위원장이 제8회 전국동시지방선거 투표일인 1일 저녁 서울 여의도 국회의원회관에 마련된 더불어민주당 개표상황실에서 더불어민주당이 광역단체장에서 4곳에서 1위로 하는 결과가 나오자 침통한 표정으로 출구조사 결과를 지켜보고 있다. ⓒ뉴시스·여성신문
박지현 전 더불어민주당 공동상임선대위원장과 이재명 의원이 지난 1일 저녁 서울 여의도 국회의원회관에 마련된 더불어민주당 개표상황실에서 침통한 표정으로 출구조사 결과를 지켜보고 있다. ⓒ뉴시스·여성신문

더불어민주당이 6·1 지방선거 참패로 혁신 비상대책위원회를 띄운 가운데 당 혁신을 이끌 적임자로 이재명 의원이 가장 많이 꼽힌 것으로 나타났다.

8일 스트레이트뉴스가 여론조사기관 조원씨앤아이에 의뢰해 지난 4~6일 전국 만18세 이상 남녀 1001명을 대상으로 실시한 여론조사에 따르면 민주당의 혁신을 이끌 적임자를 묻는 질문에 이재명 의원을 꼽은 응답이 28.8%로 집계됐다.

이어 박지현 전 비상대책위원장 9.0%, 홍영표 의원 6.8%, 우상호 의원 4.0%, 이인영 의원 3.7%, 우원식 의원 1.2% 등의 순이었다.

지방선거 결과에 대한 만족 여부를 물은 결과 응답자의 41.3%가 ‘만족한다’고 답변했다. ‘만족하지 않는다’는 답변은 38.8%를 기록했다.

성별로 보면 여성(35.5%)보다는 남성(47.2%)에서 ‘만족한다’는 여론이 더 높은 것으로 나타났다.

한편 이번 조사는 ARS를 통한 휴대전화 100% 무작위전화걸기(RDD) 방식으로 진행됐으며 응답률은 3.2%(총통화시도 3만1045명)다. 표본오차는 95% 신뢰수준에 ±3.1%포인트다. 보다 자세한 사항은 중앙선거여론조사심의위원회 홈페이지를 참조하면 된다.

기사가 마음에 드셨나요?

여성신문은 1988년 창간 이후 여성 인권 신장과 성평등 실현을 위해 노력해 온 국내 최초, 세계 유일의 여성 이슈 주간 정론지 입니다.
여성신문은 여성들의 더 나은 삶을 위해 여성의 '안전, 사회적 지위, 현명한 소비, 건강한 가족'의 영역에서 희망 콘텐츠를 발굴, 전파하고 있습니다.
저희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좋은 기사 후원하기를 해주세요.
여러분의 후원은 여성신문이 앞으로도 이 땅의 여성을 위해 활동 할 수 있도록 합니다.

여성신문 좋은 기사 후원하기


※ 소중한 후원금은 더 좋은 기사를 만드는데 쓰겠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