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TS 콘서트 한 번에 최대 1조2000억 경제효과”
“BTS 콘서트 한 번에 최대 1조2000억 경제효과”
  • 박성희 기자
  • 승인 2022.04.20 14:38
  • 수정 2022-04-20 17:0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문화관광연구원,"코로나19 종식 후 정상 개최 추산"
미국 타임지 표지모델로 등장한 방탄소년단(BTS).
미국 타임지 표지모델로 등장한 방탄소년단(BTS). ⓒTIME

방탄소년단(BTS)이 국내에서 정상적으로 콘서트를 열면 1회당 경제적 파급 효과가 최대 1조원 이상일 것이라는 분석이 나왔다.

한국문화관광연구원은 20일 "포스트 코로나' 시기에 BTS가 국내에서 콘서트를 정상적으로 개최할 경우, 1회 공연 당 경제적 파급 효과가 6197억 원에서 최대 1조2207억 원에 이를 것"이라고 밝혔다.

연구원은 코로나19 종식 이후 상황을 가정해 BTS의 콘서트 티켓 및 기획상품(MD) 판매액, 외래 관광객의 소비지출, 교통비, 숙박비 등을 종합해 경제적 효과를 추산했다.

BTS 콘서트 공연장 규모를 6만5000 석이라고 가정했을 때 외래 관람객(외국인 관람객) 비중이 20%라면 콘서트 1회(3일 공연 기준)당 생산유발효과는 6197억 원에 달할 것으로 봤다. 외국인 관람객이 35%면 생산유발효과는 9202억 원으로 추정했다.

비중이 50%까지 늘어나면 생산유발효과는 1조2207억 원, 부가가치 유발효과는 5706억 원에 달할 것으로 평가됐다. 공연 개최에 따른 고용 유발효과는 1만815명 수준으로 계산됐다.

연구원은 문화 공연에 대한 '보복 소비' 심리 등이 작용하면 경제적 파급 효과는 더 커질 수도 있다고 설명했다. 연구진은 "BTS 콘서트가 코로나 이후 시대 개막의 신호탄이 될 수 있는 만큼 향후 대중음악 공연을 필두로 문화, 관광 등 유관 분야가 빠르게 활성화 됐으면 한다"고 밝혔다.

기사가 마음에 드셨나요?

여성신문은 1988년 창간 이후 여성 인권 신장과 성평등 실현을 위해 노력해 온 국내 최초, 세계 유일의 여성 이슈 주간 정론지 입니다.
여성신문은 여성들의 더 나은 삶을 위해 여성의 '안전, 사회적 지위, 현명한 소비, 건강한 가족'의 영역에서 희망 콘텐츠를 발굴, 전파하고 있습니다.
저희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좋은 기사 후원하기를 해주세요.
여러분의 후원은 여성신문이 앞으로도 이 땅의 여성을 위해 활동 할 수 있도록 합니다.

여성신문 좋은 기사 후원하기


※ 소중한 후원금은 더 좋은 기사를 만드는데 쓰겠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