롯데뮤지엄, ‘아시아 디자인 프라이즈 2022’ 수상
롯데뮤지엄, ‘아시아 디자인 프라이즈 2022’ 수상
  • 이세아 기자
  • 승인 2022.02.21 09:41
  • 수정 2022-02-21 16:4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dreamer, 3:45am’ 전시로 ‘골드 위너’ 선정돼
롯데문화재단 롯데뮤지엄이 ‘dreamer, 3:45am’ 전시로 ‘아시아 디자인 프라이즈2022’에서 ‘골드 위너(GOLD WINNER)’를 수상했다.
롯데문화재단 롯데뮤지엄이 ‘dreamer, 3:45am’ 전시로 ‘아시아 디자인 프라이즈2022’에서 ‘골드 위너(GOLD WINNER)’를 수상했다.

롯데문화재단 롯데뮤지엄이 ‘dreamer, 3:45am’ 전시로 ‘아시아 디자인 프라이즈 2022(Asia Design Prize 2022)’에서 상위 3% 이내 우수 작품에 주어지는 ‘골드 위너(GOLD WINNER)’를 수상했다.

2017년 창설된 아시아 디자인 프라이즈는 세계 3대 산업 디자이너로 불리는 카림 라시드 심사위원장 등 8개국 34명이 심사위원으로 참여해 국제적인 공신력을 인정받고 있는 디자인상이다. 올해는 29개국 1830개 작품이 출품돼 공간·건축, 산업 디자인, 커뮤니케이션 등 3개 분야에서 심사가 진행됐다.

지난 1월 9일까지 롯데뮤지엄에서 열린 ‘dreamer, 3:45am’ 전시엔 한국을 대표하는 뮤지션과 현대미술 작가 10팀이 참여해, ‘꿈’을 주제로 5개의 공감각적인 예술작품을 선보였다. 롯데뮤지엄과 주성디자인랩이 함께 준비했고, 영국 미디어 아티스트그룹 UVA, 국내 작가 패브리커, 사일로랩, 스튜디오 아텍, 국내 뮤지션 코드 쿤스트, 페기 구, 윤석철, 프랭킨센스, 임용주, 현대무용그룹 앰비규어스댄스컴퍼니가 참여했다.

이번 전시는 세계 3대 디자인 어워드 중 하나인 ‘iF 디자인 어워드 2022’(International Forum Design Award 2022) 최종 후보로도 선정됐다. 수상자는 4월 발표될 예정이다.

롯데뮤지엄 측은 “앞으로도 전 세계 현대미술의 새로운 움직임을 다양한 방식으로 소개하고 전시장을 넘어 다양한 예술의 장으로 변모하는 공간을 기획하여 역동적인 에너지를 경험할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하고자 한다”고 밝혔다.

기사가 마음에 드셨나요?

여성신문은 1988년 창간 이후 여성 인권 신장과 성평등 실현을 위해 노력해 온 국내 최초, 세계 유일의 여성 이슈 주간 정론지 입니다.
여성신문은 여성들의 더 나은 삶을 위해 여성의 '안전, 사회적 지위, 현명한 소비, 건강한 가족'의 영역에서 희망 콘텐츠를 발굴, 전파하고 있습니다.
저희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좋은 기사 후원하기를 해주세요.
여러분의 후원은 여성신문이 앞으로도 이 땅의 여성을 위해 활동 할 수 있도록 합니다.

여성신문 좋은 기사 후원하기


※ 소중한 후원금은 더 좋은 기사를 만드는데 쓰겠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