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앙대, 성평등위원회까지 폐지…대학 여성 운동 위기
중앙대, 성평등위원회까지 폐지…대학 여성 운동 위기
  • 진혜민 기자
  • 승인 2021.10.13 15:55
  • 수정 2021-10-13 19:47
  • 댓글 1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총여학생회 이어 대안기구도 없애
ⓒ중앙대
ⓒ중앙대

중앙대 총여학생회의 후신인 성평등위원회(성평등위)가 폐지됐다. 총여학생회 대안기구가 폐지되는 건 이번이 처음이다.

중앙대 성평등위원회 뿌리(이하 뿌리)에 따르면 지난 8일 중앙대 확대운영위원회는 이날 회의에서 성평등위 폐지 안건이 찬성률 58.41%로 가결됐다고 밝혔다. 출석 인원 101명 중 찬성 59명(58.41%), 반대 21명(20.79%), 기권 21명(20.79%), 무효 15명(14.85%)이 나왔다.

뿌리는 중앙대 총여학생회의 후신이다. 2013년 총여학생회 폐지 이후 이를 대체하기 위해 설립된 총학생회 산하 특별자치기구인 성평등위는 설립 이후부터 2018년 영어영문학과 A교수 성폭력 사건의 대응을 주도하는 등 중앙대의 반성폭력 기조 확산을 위해 활동하고 있다.

성평등위 폐지 이후 ‘반성폭력위원회’와 ‘학생소수자인권위원회’를 신설하자는 안건이 제안됐으나 모두 부결됐다.

지난달 30일 대학 익명 커뮤니티 에브리타임에서 성평등위 폐지하기 위한 연서명을 진행했다. 그 결과 300인 이상의 학생들이 서명해 8일 오후 6시 30분에 개회할 확대운영위원회에 성평등위 폐지안이 상정됐다.

해당 연서명의 발의자는 “페미니즘을 기조로 활동하는 성평위는 학내 성평등 문화를 확산하고 성평등을 수호하는 것이 아닌 특정 성별만 생각하는 편향된 방향성을 가지고 있다”고 안건 제안 배경에 대해 설명했다.

폐지 결정 이후 뿌리는 성명을 내고 “페미니즘을 기조로 활동하기 때문이라는 이유가 가장 크다”며 “하지만 페미니즘 없이 성평등은 성립할 수 없다”고 말했다.

뿌리는 “총여학생회의 대안기구가 폐지되는 것은 전례가 없다”며 “대학의 주인으로서 성평등위원회 폐지는 시대 흐름에 역행하는 것”이라고 비판했다.

그러면서 “공론장을 마련해 숙고의 시간을 가지지 않았다는 부끄러운 과정도 모두가 기억할 것”이라며 “수치스러운 역사를 함께 하게 되어 유감”이라고 지적했다.

이어 “실무력을 잃어도 성평등위의 역사와 맥락, 존재성은 영원히 중앙대학교에 남을 것이며 마지막이 아닌 새로운 시작을 준비하겠다”고 덧붙였다.

김홍윤 중앙대 총학 성평위부위원장은 13일 여성신문과의 통화에서 “사회관계망서비스(SNS)를 통해 연대해주는 학우들이 자보와 글을 남기고 있다”며 “학내 여론은 우려의 목소리가 많은 것으로 알고 있다”고 말했다.

김 부위원장은 “가장 큰 문제는 학내에 아직도 성평등위가 폐지된 것 자체를 모르는 학우들이 많은 상황”이라며 “총학에서는 성평위 인수인계와 관련해 언급이 없는 상황인데 성폭력 문제 등을 해결해야 할 학교에서 5일 이상 공백이 지속되는 중”이라고 지적했다. 이어 “성평등위가 없어져도 우리는 없어지지 않는다”며 “성평등위가 진행하고 있는 성폭력 피해사례 신고창구 ‘우리같이’나 가다실9 예방접종 할인 캠페인 등의 사업은 중앙대가 확실한 대안을 찾기 전까지는 사명감을 가지고 지속할 예정”이라고 강조했다.

기사가 마음에 드셨나요?

여성신문은 1988년 창간 이후 여성 인권 신장과 성평등 실현을 위해 노력해 온 국내 최초, 세계 유일의 여성 이슈 주간 정론지 입니다.
여성신문은 여성들의 더 나은 삶을 위해 여성의 '안전, 사회적 지위, 현명한 소비, 건강한 가족'의 영역에서 희망 콘텐츠를 발굴, 전파하고 있습니다.
저희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좋은 기사 후원하기를 해주세요.
여러분의 후원은 여성신문이 앞으로도 이 땅의 여성을 위해 활동 할 수 있도록 합니다.

여성신문 좋은 기사 후원하기


※ 소중한 후원금은 더 좋은 기사를 만드는데 쓰겠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1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채종혁 2021-10-14 17:05:19
성평등위원회가 폐지 된건데 왜 여성운동이 위기입니까???
성평등 위원회는 말 그대로 성을 평등하게 만드는 조직이었을텐데요
학부때 여성들만 쉼터가 따로있고 남학생들은 강의실 책상에 엎으려 쉬었습니다.
제발 남녀 평등 지켜주세요 여성운동은 남성 혐오 운동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