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낙연 사실상 '경선불복' 논란...송영길 "이재명 후보 확정"
이낙연 사실상 '경선불복' 논란...송영길 "이재명 후보 확정"
  • 유영혁 객원기자
  • 승인 2021.10.11 11:31
  • 수정 2021-10-11 11:3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민주당 경선 파장..양측 후보 지지자들 민주당사 앞 집회
더불어민주당 제20대 대통령 후보에 선출된 이재명 후보가 10일 서울 송파구 올림픽공원 핸드볼경기장에서 열린 서울 합동연설회에서 수락 연설을 마치고 이낙연 후보와 포옹하고 있다. ⓒ국회사진기자단
더불어민주당 제20대 대통령 후보에 선출된 이재명 후보가 10일 서울 송파구 올림픽공원 핸드볼경기장에서 열린 서울 합동연설회에서 수락 연설을 마치고 이낙연 후보와 포옹하고 있다. ⓒ국회사진기자단

이낙연 전 더불어민주당 대표가 10일 끝난 당 대선후보 경선에 이의를 제기하면서 사실상 '경선불복'을 결정했으나 송영길 민주당 대표는 "이재명 후보가 확정됐다"고 밝히는 등 파장이 확대되고 있다.

송 대표는 11일 대선 경선 결과에 대해 이낙연 전 대표 측이 이의신청에 나선 것과 관련해 "우리 당은 어제 이재명 후보를 20대 민주당 대통령 후보로 확정 발표했고, 제가 추천서를 전달했다"고 말했다.

송 대표는 이날 이 후보와 대전현충원을 방문한 자리에서 기자들과 만나 "대한민국이 헌법에 따라 운영되는 것처럼 대한민국 집권여당 민주당은 당헌당규에 따라 운영된다"며 이같이 말했다.

송 대표는 "이 당헌당규는 제가 당 대표일 때 만든 것이 아니고, 이해찬 전 대표 때 만들어져서 지난해 8월 이낙연 전 대표를 선출하던 전당대회 때 통과된 특별 당규"라며 "이 전 대표를 선출하면서 같이 전 당원 투표에 의해 통과된 특별당규에 근거해 대통령선거가 진행됐다"고 설명했다.

이 전 대표측은 전날 경선결과와 관련해 이의를 제기하기로 결정하는 등 경선에 불복하겠다는 입장을 밝혔다. 

이 전 대표 캠프의 공동선대위원장인 홍영표 의원은 11일 "모든 방법을 다 동원해서라도 결선투표가 실현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홍 의원은 이날 오전 CBS 라디오 '김현정의 뉴스쇼'에 나와 이같이 언급하고 "이러한 정당하고 합리적인 요구가 받아들여지지 않을 경우 그 사태에 대해서는 당이 책임을 져야 할 것"이라고 말했다.

이낙연 후보 캠프는 전날 경선이 끝난 뒤 긴급회의를 갖고 경선에서 무효표를 처리한 방식에 대해 공식적으로 이의를 제기하기로 했다.

캠프는 중도 사퇴한 후보들이 얻은 표가 전체 유효투표수에서 제외되면서 이재명 후보의 득표율이 더 올랐으며 이를 포함시킬 경우 이재명 후보의 득표율이 50% 미치지 못해 결선투표를 해야 한다고 주장했다.

이 후보는 "마음이 정리되는대로 곧 입장을 밝히겠다"고 말했으나 아직 공식 입장을 내놓지 않고 있다.

이재명 후보 측과 이낙연 후보 측 지지자들이 민주당사 앞 집회를 벌이고 추후 집회를 예고하는  등 경선을 둘러싼 갈등이 당분한 해소되지 않을 것으로 보인다.
 

기사가 마음에 드셨나요?

여성신문은 1988년 창간 이후 여성 인권 신장과 성평등 실현을 위해 노력해 온 국내 최초, 세계 유일의 여성 이슈 주간 정론지 입니다.
여성신문은 여성들의 더 나은 삶을 위해 여성의 '안전, 사회적 지위, 현명한 소비, 건강한 가족'의 영역에서 희망 콘텐츠를 발굴, 전파하고 있습니다.
저희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좋은 기사 후원하기를 해주세요.
여러분의 후원은 여성신문이 앞으로도 이 땅의 여성을 위해 활동 할 수 있도록 합니다.

여성신문 좋은 기사 후원하기


※ 소중한 후원금은 더 좋은 기사를 만드는데 쓰겠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