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재명, 대구.경북서도 과반..추미애 약진 3위
이재명, 대구.경북서도 과반..추미애 약진 3위
  • 유영혁 객원기자
  • 승인 2021.09.11 20:07
  • 수정 2021-09-12 22:1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위 이낙연, 1차 선거인단 발표 12일이 추격 최대 고비
더불어민주당 대권주자인 이재명 경기지사가 1일 서울 금천구 가산디지털단지 내 스튜디오에서 열린 1대1 토론회 준비를 하고 있다. ⓒ뉴시스·여성신문
민주당 대선후보 순회경선에서 3연승을 기록한 이재명 경기도지사 ⓒ뉴시스·여성신문

더불어민주당 대선 후보를 선출하기 위한 대구경북지역 순회 경선 결과 이재명 경기도지사가 과반을 확보하며 3연승을 기록했다.

이낙연 전 민주당 대표는 2위를 기록했으나 20% 포인트 이상의 격차를 좁히지 못했으며 추미애 전 법무부 장관이 약진하며 3위를 기록했다.

11일 오후 대구 인터불고호텔에서 열린 대구경북 경선에서 이재명 지사는 득표수 5999표, 득표율 51.12%로 1위를 차지했다.

이낙연 전 대표는 3284표를 얻어 27.98%로 2위를 기록했다. 3위는 14.84%를 얻은 추미애 전 법무부 장관, 4위는 3.60%인 정세균 전 국무총리, 5위는 1.29%인 김두관 의원, 6위는 1.17%인 박용진 의원이 차지했다.

이로써 이재명 후보는 지난 주말 대전 충남(54.81%) 및 세종·충북(54.54%) 경선에 이어 3연속 과반 득표에 성공했다.

지금까지 누적투표수로도 이재명 후보가 27,046표, 53.88%로 1위를 달리고 있고 이낙연 후보가 14,125표(28.14%)로 2위를 기록하고 있다.

추미애 후보가 4,360표를 얻어 3위, 정세균 후보는 3,134표를 얻어 4위, 5위는 1,048표를 얻은 박용진 후보, 6위는 485표를 얻은 김두관 후보 순이다.

이재명 후보와 이낙연 후보의 득표율이 25% 포인트 이상 격차를 보이고 있어 이낙연 후보로서는 강원 순회경선 결과와 함께 64만명 규모의 1차 국민선거인단 투표 결과가 발표되는 12일이 추격을 위한 최대 고비가 될 것으로 보인다.

이낙연 후보가 국민선거인단 투표에서 격차를 좁히지 못한다면 이재명 대세론을 꺽을수 없을 것으로 예상된다.

대구경북에서 약진하며 3위에 오른 추미애 후보가 국민선거인단 투표에서 어떤 결과를 거둘지도 관심이다.

3위에서 4위로 떨어진 정세균 후보가 다시 3위를 확보할지 아니면 추미애 후보가 3위를 유지하고 2위를 추격할수 있을지의 여부도 12일에 윤곽이 드러날 전망이다.

기사가 마음에 드셨나요?

여성신문은 1988년 창간 이후 여성 인권 신장과 성평등 실현을 위해 노력해 온 국내 최초, 세계 유일의 여성 이슈 주간 정론지 입니다.
여성신문은 여성들의 더 나은 삶을 위해 여성의 '안전, 사회적 지위, 현명한 소비, 건강한 가족'의 영역에서 희망 콘텐츠를 발굴, 전파하고 있습니다.
저희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좋은 기사 후원하기를 해주세요.
여러분의 후원은 여성신문이 앞으로도 이 땅의 여성을 위해 활동 할 수 있도록 합니다.

여성신문 좋은 기사 후원하기


※ 소중한 후원금은 더 좋은 기사를 만드는데 쓰겠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