취업자 수 두 달 연속 증가…6년 8개월 만에 최대 증가폭
취업자 수 두 달 연속 증가…6년 8개월 만에 최대 증가폭
  • 전성운 기자
  • 승인 2021.05.12 08:23
  • 수정 2021-05-12 09:2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일 오후 서울 마포구 서울서부고용복지플러스센터에서 한 여성 구직자가 취업 정보 게시판을 살펴보고 있다. ⓒ뉴시스
2일 오후 서울 마포구 서울서부고용복지플러스센터에서 한 여성 구직자가 취업 정보 게시판을 살펴보고 있다. ⓒ뉴시스

12일 통계청의 '4월 고용동향'에 따르면 지난달 취업자 수는 2721만4000명으로 전년 대비 65만2000명(2.5%) 증가했다.

지난 3월에 이어 두 달 연속 늘었으며 증가 폭은 전월보다 더 커졌다.

2014년 8월(67만명) 이후 6년 8개월 만에 최대 증가 폭이다.

취업자 수는 코로나19가 국내에서 크게 확산한 지난해 3월(-19만5000명)부터 1년 동안 감소했다.

올해 1월(-98만2000명)에는 1999년 12월 이후 22년 1개월 만에 최대 감소 폭을 보였다.

그러나 2월(-47만3000명)에 감소 폭을 좁혔고, 3월(31만4000명)부터 두 달째 오름세를 지속했다.

코로나19 고용한파로 취업자가 줄어든 것에 따른 기저효과와 함께 경기 완화 영향이 반영됐다.

기사가 마음에 드셨나요?

여성신문은 1988년 창간 이후 여성 인권 신장과 성평등 실현을 위해 노력해 온 국내 최초, 세계 유일의 여성 이슈 주간 정론지 입니다.
여성신문은 여성들의 더 나은 삶을 위해 여성의 '안전, 사회적 지위, 현명한 소비, 건강한 가족'의 영역에서 희망 콘텐츠를 발굴, 전파하고 있습니다.
저희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좋은 기사 후원하기를 해주세요.
여러분의 후원은 여성신문이 앞으로도 이 땅의 여성을 위해 활동 할 수 있도록 합니다.

여성신문 좋은 기사 후원하기


※ 소중한 후원금은 더 좋은 기사를 만드는데 쓰겠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