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본, 수도권 제외 6개 지역 긴급사태 조기 해제
일본, 수도권 제외 6개 지역 긴급사태 조기 해제
  • 전성운 기자
  • 승인 2021.02.26 23:18
  • 수정 2021-02-26 23:1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마스크를 한 일본 시민들 ⓒ신화/뉴시스
마스크를 한 일본 시민들 ⓒ신화/뉴시스

일본 정부는 수도권을 제외한 나머지 지역에서 코로나19 긴급사태 조기 해제를 결정했다.

일본 언론들에 따르면, 스가 요시히데 일본 총리는 현지시간 26일 열린 코로나19 대책본부 회의에서 오사카부 등 6개 광역자치단체의 긴급사태를 이달 말 해제하기로 결정했다.

해제되는 지역은 오사카부, 교토부, 효고현, 후쿠오카현, 기후현, 아이치현이다.

원래는 다음 달 7일 긴급사태를 해제할 계획이었다. 

도쿄도, 사이타마·가나가와·지바현 등 수도권 4개 광역자치단체는 긴급사태를 유지하기로 했다.

이들 지역은 다음 달 7일 긴급사태가 해제될 예정이다.

일본 정부는 "코로나19 신규 확진자 수가 많이 축소했고 의료 시스템의 붕괴 우려가 낮아진 점 등을 고려해 긴급사태 조기 해제를 결정했다"고 전했다.

일본은 지난달 8일 도쿄 등 수도권 4개 지역에 긴급사태를 재발효했고, 같은 달 14일부터 전국 10개 광역자치단체로 확대했다.

기사가 마음에 드셨나요?

여성신문은 1988년 창간 이후 여성 인권 신장과 성평등 실현을 위해 노력해 온 국내 최초, 세계 유일의 여성 이슈 주간 정론지 입니다.
여성신문은 여성들의 더 나은 삶을 위해 여성의 '안전, 사회적 지위, 현명한 소비, 건강한 가족'의 영역에서 희망 콘텐츠를 발굴, 전파하고 있습니다.
저희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좋은 기사 후원하기를 해주세요.
여러분의 후원은 여성신문이 앞으로도 이 땅의 여성을 위해 활동 할 수 있도록 합니다.

여성신문 좋은 기사 후원하기


※ 소중한 후원금은 더 좋은 기사를 만드는데 쓰겠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