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문] 김범수 카카오 의장 "사회문제 해결 위해 재산 절반 기부"
[전문] 김범수 카카오 의장 "사회문제 해결 위해 재산 절반 기부"
  • 김규희 수습기자
  • 승인 2021.02.08 19:18
  • 수정 2021-02-08 19:1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8일 임직원에 신년 카톡 메시지 전송
공증 위한 기부서약도 추진 중
김범수 카카오 이사회 의장 ⓒ뉴시스·여성신문

김범수 카카오 이사회 의장이 사회문제 해결을 위해 재산 절반 이상을 기부하겠다는 의사를 발표했다. 

8일 김 의장은 카카오 임직원에 신년 카톡 메시지를 보내 "격동의 시기에 사회문제가 다양한 방면에서 더욱 심화하는 것을 목도하며 더는 결심을 늦추면 안 되겠다는 생각이 들었고, 앞으로 살아가는 동안 재산의 절반 이상을 사회문제 해결을 위해 기부하겠다는 다짐을 하게 됐다"라고 밝혔다.

김 의장은 "이번 다짐이 공식적인 약속이 될 수 있도록 적절한 기부 서약도 추진 중"이라고 알렸다.

김 의장의 재산은 개인 명의로 보유한 카카오 주식 1250만주(전날 종가 기준 5조7000억원) 등 총 10조원이 넘는다. 기부 의사를 밝힌 '재산 절반'은 5조원 이상으로 추산된다.

기부금을 어떻게 사용할지는 아직 정하지 않았다고 했다. 김 의장은 "구체적으로 어떻게 사용할지는 이제 고민을 시작한 단계이지만, 카카오가 접근하기 어려운 영역의 사회문제 해결을 위해 사람을 찾고 지원해 나갈 생각이다"며 "구체적인 플랜은 크루 여러분들에게 지속해서 공유해 드리며 아이디어도 얻고 기회도 열어 드리도록 하겠다"라고 말했다.

아래는 김 의장이 임직원들에게 보낸 신년 카톡 메시지 전문이다. 

안녕하세요 크루 여러분, 브라이언입니다.

새로 생긴 크루전용 소통채널에 첫 콘텐츠를 보내게 되어 부담도 되고 영광스러운 마음도 있네요. ^^

지난 1년은 코로나가 지속하면서 예상보다 변화가 심하고 어려운 한 해였습니다. 이런 시기에도 의미 있는 성장을 이끌어내 주신 크루 여러분들에게 감사드립니다.

모든 영역에서 비대면이 강화되는 상황과 급격한 기술 발전이 겹쳐지면서 세상은 이전에 경험하지 못했던 영역으로 빠르게 진입하였습니다. 이제 시작에 불과할 수 있는 이번 변화의 물결은 세상을 어느 곳으로 이끌고 갈지 두렵기도 하고 기대가 되기도 합니다.

우리는 불확실성이 커지고 있는 이 시기에 이루어 온 것에 안주하지 않고 어떤 도전을 해나가야 할까요? 언제나 그래왔듯이 공동체의 리더분들과 크루분들이 함께 답을 찾아가실 것이라 믿어 의심치 않습니다.

저도 지난 3월에 10주년을 맞아 사회문제 해결의 주체자가 되자고 제안한 후 무엇을 할지 고민이 많았는데요. 격동의 시기에 사회문제가 다양한 방면에서 더욱 심화하는 것을 목도하며 더는 결심을 더 늦추면 안 되겠다는 생각이 들었고, 앞으로 살아가는 동안 재산의 절반 이상을 사회문제 해결을 위해 기부하겠다는 다짐을 하게 되었습니다. 그 다짐은 공식적인 약속이 될 수 있도록 적절한 기부서약도 추진 중에 있습니다.

구체적으로 어떻게 사용할지는 이제 고민을 시작한 단계이지만, 카카오가 접근하기 어려운 영역의 사회문제 해결을 위해 사람을 찾고 지원해 나갈 생각입니다. 구체적인 플랜은 크루 여러분들에게 지속해서 공유해 드리며 아이디어도 얻고 기회도 열어 드리도록 하겠습니다.

점점 기존의 방식으로는 풀 수 없는 문제가 많아지면서, 함께 지혜를 모아 나가야겠다는 생각이 듭니다. 조만간 더 깊은 소통을 할 수 있는 크루간담회도 열어보려고 하니 그때 또 많은 이야기를 나누었으면 합니다.

다시 한번 크루 여러분들의 열정과 도전을 응원하며, 진심으로 감사드립니다.

새해 복 많이 받으세요.

2021. 2. 8. 브라이언


기사가 마음에 드셨나요?

여성신문은 1988년 창간 이후 여성 인권 신장과 성평등 실현을 위해 노력해 온 국내 최초, 세계 유일의 여성 이슈 주간 정론지 입니다.
여성신문은 여성들의 더 나은 삶을 위해 여성의 '안전, 사회적 지위, 현명한 소비, 건강한 가족'의 영역에서 희망 콘텐츠를 발굴, 전파하고 있습니다.
저희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좋은 기사 후원하기를 해주세요.
여러분의 후원은 여성신문이 앞으로도 이 땅의 여성을 위해 활동 할 수 있도록 합니다.

여성신문 좋은 기사 후원하기


※ 소중한 후원금은 더 좋은 기사를 만드는데 쓰겠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