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선 D-7 오늘밤 마지막 TV토론회, 공방 치열할듯
대선 D-7 오늘밤 마지막 TV토론회, 공방 치열할듯
  • 진주원 여성신문 기자
  • 승인 2017.05.02 11:48
  • 수정 2017-05-02 13:5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9일 오후 서울 여의도 kBS에서 열린 두 번째 대선 TV토론에 앞서 심상정 정의당 후보, 홍준표 자유한국당 후보, 유승민 바른정당 후보, 문재인 더불어민주당 후보, 안철수 국민의당 후보가 포즈를 취하고 있다. 이번 대선 토론은 사상 첫 스탠딩 토론으로 진행됐다. ⓒ뉴시스ㆍ여성신문
19일 오후 서울 여의도 kBS에서 열린 두 번째 대선 TV토론에 앞서 심상정 정의당 후보, 홍준표 자유한국당 후보, 유승민 바른정당 후보, 문재인 더불어민주당 후보, 안철수 국민의당 후보가 포즈를 취하고 있다. 이번 대선 토론은 사상 첫 스탠딩 토론으로 진행됐다. ⓒ뉴시스ㆍ여성신문

제19대 대통령 선거에 출마한 주요 대선후보들이 2일 밤 8시부터 중앙선관거관리위원회가 주관하는 ‘대선후보 3차 초청 토론회’에서 격돌한다.

이번 토론회는 대선을 7일 앞두고 열리는 마지막 TV토론회로 더불어민주당 문재인·자유한국당 홍준표·국민의당 안철수·바른정당 유승민·정의당 심상정 후보 간 어느 때보다 치열한 공방이 예상된다.

원고없이 서서 진행하는 이른바 ‘스탠딩 방식’으로 진행되며 한국외대 이정희 교수가 사회를 본다. 후보자들은 18분 내에서 다른 후보자들과 자유롭게 토론한다.

이번 토론회 주제는 사회분야로, 복지·교육정책과 국민통합 방안 등 두 가지 주제이며, 복지공약 재원, 학제개편, 사교육 줄이기, 통합정부 비전 등이 주제가 돼 후보 간 열띤 토론이 이뤄질 전망이다.

앞서 중앙선거방송토론위원회가 주최한 두 번의 토론회에선 정치, 경제 분야를 다뤘다.

기사가 마음에 드셨나요?

여성신문은 1988년 창간 이후 여성 인권 신장과 성평등 실현을 위해 노력해 온 국내 최초, 세계 유일의 여성 이슈 주간 정론지 입니다.
여성신문은 여성들의 더 나은 삶을 위해 여성의 '안전, 사회적 지위, 현명한 소비, 건강한 가족'의 영역에서 희망 콘텐츠를 발굴, 전파하고 있습니다.
저희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좋은 기사 후원하기를 해주세요.
여러분의 후원은 여성신문이 앞으로도 이 땅의 여성을 위해 활동 할 수 있도록 합니다.

여성신문 좋은 기사 후원하기


※ 소중한 후원금은 더 좋은 기사를 만드는데 쓰겠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