롯데백화점, 지진 피해 지역에 10억원 기부
롯데백화점, 지진 피해 지역에 10억원 기부
  • 이하나 기자
  • 승인 2016.09.28 12:45
  • 수정 2016-09-28 12:4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롯데백화점, 지진 피해 돕기 자선 바자 포스터
롯데백화점, 지진 피해 돕기 자선 바자 포스터

롯데백화점은 대한적십자사와 함께 경주 지역 지진 피해 지원을 위해 ‘지진 피해 돕기 자선 바자’ 행사를 진행하고 수익금 일부를 포함해 총 10억원을 기부한다고 28일 밝혔다.

우선 9월 29일부터 10월 3일까지 지진 피해 복구 기부를 위한 ‘지진 피해 돕기 자선 바자’를 열고, 행사 수익금 일부를 포함한 총 10억원을 피해 지역에 기부한다. 기부금은 대한적십자사와 연계해 피해 지역 문화재 복구와 재난 구호 활동 등에 사용될 예정이다.

행사에는 남성·여성패션·리빙 등 전 상품군에서 총 200여개의 브랜드가 참여해 900억원의 물량을 최대 80% 할인 판매한다.

백화점이 마진을 받지 않고 가격을 낮춰, 파트너사 부담은 줄이고 소비자에게 가격 혜택을 제공하는 노마진(No-margin) 상품도 총 250여 품목 포함됐다. 캘러웨이 16XR 드라이버를 35만2000원, 코렐 야생화 2인 홈세트 6만9000원, 실리트 프리모 양수 스텐냄비 4만5000원 등이다.

또한 경주와 울주 등 피해 지진 지역에 봉사단을 파견하고 다양한 활동을 진행한다. 롯데백화점은 10월 초 울산점, 포항점 등 영남 지역의 롯데백화점 임직원과 고객으로 구성된 샤롯데봉사단을 지진 피해지역에 파견을 보내 지역 농가 및 거주지 피해 복구 활동을 진행하고, 독거노인, 저소득 피해 가정을 위해 식료품, 생필품 등의 가정 구호물품을 지원할 계획이다.

이완신 롯데백화점 마케팅부문장은 “지진 인근 지역에 거주하는 주민들의 피해를 조금이나마 덜어주기 위해 이번 행사를 기획했다”며 “이번 사회공헌 활동을 통해 피해 주민들에게 더 많은 지원을 할 수 있는 방법을 마련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기사가 마음에 드셨나요?

여성신문은 1988년 창간 이후 여성 인권 신장과 성평등 실현을 위해 노력해 온 국내 최초, 세계 유일의 여성 이슈 주간 정론지 입니다.
여성신문은 여성들의 더 나은 삶을 위해 여성의 '안전, 사회적 지위, 현명한 소비, 건강한 가족'의 영역에서 희망 콘텐츠를 발굴, 전파하고 있습니다.
저희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좋은 기사 후원하기를 해주세요.
여러분의 후원은 여성신문이 앞으로도 이 땅의 여성을 위해 활동 할 수 있도록 합니다.

여성신문 좋은 기사 후원하기


※ 소중한 후원금은 더 좋은 기사를 만드는데 쓰겠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