피아니스트 김선욱, 4년 만에 전국 순회공연
피아니스트 김선욱, 4년 만에 전국 순회공연
  • 김소정 / 여성신문 기자
  • 승인 2014.08.19 15:21
  • 수정 2018-01-15 11:2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9월 14∼24일 서울 등 6개 도시서 공연

 

‘젊은 거장’ 피아니스트 김선욱(26)이 4년 만에 전국 순회 공연에 나선다.

김선욱은 9월 18일 오후 8시 서울 서초동 예술의전당 콘서트홀에서 피아노 리사이틀을 연다. 앞서 같은 달 14일 울산문화예술회관 대공연장, 16일 여수 GS칼텍스 예울마루 대극장, 21일 부산문화회관 대극장, 23일 대구시민회관 그랜드콘서트홀, 24일 용인포은아트홀에서 독주회를 갖는다. 

이번 전국 순회 공연은 2010년 이후 4년 만이다. 베토벤 소나타에 천착해온 그가 새롭게 선택한 작곡가는 바흐와 슈만이다. 바흐의 ‘파르티타 2번’, 프랑크의 ‘프렐류드, 코랄과 푸가’, 슈만의 ‘아베크 변주곡 Op.1’, 슈만의 ‘피아노 소나타 1번’ 등 그가 아끼는 곡을 들려준다. 

3세에 피아노를 시작한 김선욱은 18세의 나이로 2006년 세계적 권위의 리즈 피아노 콩쿠르에서 대회 40년 만에 최연소, 아시아인 최초로 우승을 거머쥐며 이름을 알렸다. 2008년 영국 클래식 매니지먼트 회사인 아스코나스 홀트와 전속 계약을 맺고, 런던으로 이주한 후 유럽을 중심으로 활발한 연주 활동을 해왔다. 2008년 2월 한국예술종합학교 피아노과를 졸업하고, 지난해 영국 왕립음악원 지휘과 석사과정을 졸업했다. 

관람료는 3만∼9만원. 문의 02-599-5743

 

기사가 마음에 드셨나요?

여성신문은 1988년 창간 이후 여성 인권 신장과 성평등 실현을 위해 노력해 온 국내 최초, 세계 유일의 여성 이슈 주간 정론지 입니다.
여성신문은 여성들의 더 나은 삶을 위해 여성의 '안전, 사회적 지위, 현명한 소비, 건강한 가족'의 영역에서 희망 콘텐츠를 발굴, 전파하고 있습니다.
저희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좋은 기사 후원하기를 해주세요.
여러분의 후원은 여성신문이 앞으로도 이 땅의 여성을 위해 활동 할 수 있도록 합니다.

여성신문 좋은 기사 후원하기


※ 소중한 후원금은 더 좋은 기사를 만드는데 쓰겠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