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양식품, 볶을 필요 없는 ‘짜짜로니 리뉴얼’ 출시
삼양식품, 볶을 필요 없는 ‘짜짜로니 리뉴얼’ 출시
  • 김규희 기자
  • 승인 2021.09.17 17:55
  • 수정 2021-09-17 17:5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정부 녹색인증 받은 친환경 포장재 적용
삼양식품에서 짜짜로니를 리뉴얼했다. ⓒ삼양식품

삼양식품은 맛과 조리법, 포장재를 새롭게 바꾼 짜짜로니를 출시한다고 16일 밝혔다.

새로운 짜짜로니는 특제 볶음 짜장소스로 고소하면서도 단맛이 더해졌다. 감자 후레이크를 새로 추가해 식감과 감칠맛을 강화했다.

조리법은 더 간단해졌다. 짜짜로니 소스는 뭉침 없이 면과 잘 섞이는 액상 형태로 구성됐다. 면을 익힌 후 분말스프를 넣고 다시 볶을 필요 없이 소스를 부어 바로 비벼 먹을 수 있다.

정부의 녹색인증을 받은 친환경 포장재도 적용했다.

삼양식품 관계자는 “전 세대가 즐길 수 있는 짜장라면으로 새롭게 선보이고자 맛, 조리법, 패키지 등 전면적인 리뉴얼을 진행했다”며 “짜장라면 라인업을 강화해 꾸준히 확대되고 있는 짜장라면 시장을 적극 공략할 것”이라고 말했다.

기사가 마음에 드셨나요?

여성신문은 1988년 창간 이후 여성 인권 신장과 성평등 실현을 위해 노력해 온 국내 최초, 세계 유일의 여성 이슈 주간 정론지 입니다.
여성신문은 여성들의 더 나은 삶을 위해 여성의 '안전, 사회적 지위, 현명한 소비, 건강한 가족'의 영역에서 희망 콘텐츠를 발굴, 전파하고 있습니다.
저희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좋은 기사 후원하기를 해주세요.
여러분의 후원은 여성신문이 앞으로도 이 땅의 여성을 위해 활동 할 수 있도록 합니다.

여성신문 좋은 기사 후원하기


※ 소중한 후원금은 더 좋은 기사를 만드는데 쓰겠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