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 최태원 차녀, 강제징용 소송 각하 판결에 "great news!"
SK 최태원 차녀, 강제징용 소송 각하 판결에 "great news!"
  • 전성운 기자
  • 승인 2021.06.11 19:32
  • 수정 2021-06-11 20:3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최민정 SNS 캡처
ⓒ최민정 SNS 캡처

최태원 SK그룹 회장의 차녀 최민정 씨가 최근 개인 SNS에 강제징용 피해자들이 일본 기업들을 상대로 제기한 손해배상청구 소송 1심이 각하된 내용의 일본 닛케이 기사를 공유하며 "great news!"글을 올렸다.

이후 여러 언론사에서 기사가 쏟아졌으나 현재는 대부분 '없는 페이지'라고 나오고 있어 많은 네티즌들이 의문을 제기하고 있다.

이와 관련해 지난 7일 서울중앙지법 민사합의34부(김양호 부장판사)는 강제동원 노동자와 유족 85명이 일본제철·닛산화학·미쓰비시중공업 등 일본 기업 16곳을 상대로 낸 소송을 각하했다.

이후 청와대 국민 청원 게시판에는 '반국가·반민족적 판결을 내린 김양호 판사의 탄핵을 요구합니다'라는 제목의 청원이 올라와 20만 명 이상의 동의를 얻었다.

한편, 최 씨는 해군 중위 출신으로 현재 SK하이닉스에서 인수∙합병(M&A) 관련 업무를 담당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논란이 됐던 SNS 글은 이후 삭제한 것으로 알려졌다.

기사가 마음에 드셨나요?

여성신문은 1988년 창간 이후 여성 인권 신장과 성평등 실현을 위해 노력해 온 국내 최초, 세계 유일의 여성 이슈 주간 정론지 입니다.
여성신문은 여성들의 더 나은 삶을 위해 여성의 '안전, 사회적 지위, 현명한 소비, 건강한 가족'의 영역에서 희망 콘텐츠를 발굴, 전파하고 있습니다.
저희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좋은 기사 후원하기를 해주세요.
여러분의 후원은 여성신문이 앞으로도 이 땅의 여성을 위해 활동 할 수 있도록 합니다.

여성신문 좋은 기사 후원하기


※ 소중한 후원금은 더 좋은 기사를 만드는데 쓰겠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