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양주시, 신흥무관학교 개교 제110주년 기념행사 개최
남양주시, 신흥무관학교 개교 제110주년 기념행사 개최
  • 남양주=이정화 기자
  • 승인 2021.06.10 17:34
  • 수정 2021-06-10 17:3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남양주시
ⓒ남양주시

 

남양주시(시장 조광한)는 신흥무관학교 개교(1911년 6월 10일) 110주년을 맞아 신흥무관학교 설립과 운영에 전 재산과 목숨을 바친 이석영 선생 6형제를 기억하기 위해 조성된 이석영광장과 REMEMBER 1910에서 기념행사를 진행한다.

6월 10일에는 REMEMBER 1910 미디어 홀에서 ‘신흥무관학교의 설립과 역사적 위상’을 주제로 수원대학교 박환 교수가 인문학 콘서트를 진행하며, ‘항일 무장 투쟁의 산실, 신흥무관학교 110년’을 주제로 한 사진전이 개최된다.

개교 제110주년 기념 사진전은 7월 4일까지 진행될 계획이며, 같은 기간 동안 체험 프로그램 ‘한국광복군 태극기 만들기’도 REMEMBER 1910에서 함께 진행된다.

오는 6월 12일에는 이석영광장에서 비보잉(B-boying) 공연 ‘비보잉과 봉오동·청산리 전투와의 만남’, 윤태규의 통기타 공연, 거리로 나온 예술 ‘가야금앙상블-지금’등 다채로운 프로그램이 진행된다.

남양주시 관계자는 “코로나19로 심신이 지친 시민들이 문화 예술 공연에 대한 갈증을 해소하고, 신흥무관학교의 역사적 의미를 되새기는 시간이 됐으면 좋겠다.”라며 “이번 행사를 통해 신흥무관학교를 설립한 이석영 선생 6형제의 애국심과 노블레스 오블리주를 기억해 주시길 바란다.”라고 밝혔다.

신흥무관학교 개교 제110주년 기념행사 ‘신흥무관학교의 뿌리, 남양주!’와 관련된 자세한 사항은 문화예술과 광장이벤트팀(☎031-590-7326)으로 문의하면 된다.

 

 

 

기사가 마음에 드셨나요?

여성신문은 1988년 창간 이후 여성 인권 신장과 성평등 실현을 위해 노력해 온 국내 최초, 세계 유일의 여성 이슈 주간 정론지 입니다.
여성신문은 여성들의 더 나은 삶을 위해 여성의 '안전, 사회적 지위, 현명한 소비, 건강한 가족'의 영역에서 희망 콘텐츠를 발굴, 전파하고 있습니다.
저희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좋은 기사 후원하기를 해주세요.
여러분의 후원은 여성신문이 앞으로도 이 땅의 여성을 위해 활동 할 수 있도록 합니다.

여성신문 좋은 기사 후원하기


※ 소중한 후원금은 더 좋은 기사를 만드는데 쓰겠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