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녀고용평등 강조기간…‘고용평등 공헌포상’ 유공자 12명, 우수기업 16곳 등
남녀고용평등 강조기간…‘고용평등 공헌포상’ 유공자 12명, 우수기업 16곳 등
  • 진혜민 기자
  • 승인 2021.05.28 14:11
  • 수정 2021-05-28 16:0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일터 내 고용평등과 일‧생활 균형 실현에
공헌한 유공자 12명과 우수기업 16개소,
적극적 고용개선조치 우수기업 8개소 선정
안경덕 고용노동부 장관이 26일 서울 중소기업중앙회에서 열린 고용평등 공헌포상 시상식에 참석해 인사말을 하고 있다.   ⓒ고용노동부
안경덕 고용노동부 장관이 26일 서울 중소기업중앙회에서 열린 고용평등 공헌포상 시상식에 참석해 인사말을 하고 있다. ⓒ고용노동부

고용노동부는 남녀고용평등 강조기간(5.25.~31.)을 맞아 26일 중소기업중앙회 케이비즈(KBIZ)홀에서 고용평등을 위해 노력한 유공자와 우수기업에 대한 ‘고용평등 공헌포상’ 시상식을 개최했다.

이번 시상식은 ‘고용평등 한 걸음, 포용사회 열 걸음’이라는 주제 아래 개최됐다. ‘고용평등 공헌포상’ 규모는 총 36점이다. 일터 내 고용평등과 일‧생활 균형 실현에 공헌한 유공자 12명과 우수기업 16개소, 적극적 고용개선조치 우수기업 8개소가 선정됐다.

철탑산업훈장을 받은 케이티하이텔(주) 김태환 부사장은 채용 시 이력서에서 성별이 노출될 수 있는 개인정보란을 삭제하여 최근 3년 공채 신입사원 71%를 여성으로 채용하는 등 여성고용을 확대했다. 코로나19 확산 방지와 일·가정 양립 지원을 위해 ‘임산부 보호를 위한 재택근무’, ‘18:30분 피시오프(PC-off)’, ‘초등학교 1학년 학부모 10시 출근제’ 등 다양한 근무제도를 도입·운영했다.

산업포장을 받은 황현숙 (사)서울여성노동자회 이사는 성희롱과 고용상 성차별 피해 여성노동자들의 권리를 보호하기 위해 27년간 고용평등 상담 활동을 수행한 공적을 높게 인정받았다.

조혜련 한국양성평등교육진흥원 부장은 여성인력활용 증진과 성평등 정책 기획에 기여했다. 그는 공무원·공공기관 종사자의 성평등 지식·태도 향상을 위한 온·오프라인 교육콘텐츠 개발을 운영하기도 했다. 또한 조직변화 진단·함께 일하고 싶은 조직문화 만들기 교육과정 개발과 운영에도 앞장섰다. 대상별·직무별 성인지 교육 콘텐츠 개발·보급에도 힘썼다.

고용평등 공헌포상 우수기업의 주요 공적을 살펴보면 대통령 표창을 받은 ㈜엔씨소프트는 완전 자율 유연출퇴근제, 코로나19에 따른 임신 여성노동자 재택근무 지원 등 탄력적이고 자율적인 근무환경을 조성했다. 또한 모성보호관리 전담자를 두어 임신·육아기에 있는 노동자들이 제도의 혜택을 받을 수 있도록 관리하고 있다.

대통령표창 수상기업인 ㈜혜인이엔씨는 여성채용목표제를 통해 매년 여성근로자 채용을 확대하여 ’20년 여성근로자 비율이 20% 이상이 되는 성과를 거두었다. 유급 생리휴가와 3일의 유급 난임치료 휴가제도를 운영하는 등 법적 기준을 상회하는 모성보호 제도도 운영했다.

이밖에 대통령 표창에는 김범수 ㈜우아한형제들 대표이사, 기원규 롯데컬처웍스㈜ 대표이사, 이정석 풍림무약㈜ 대표이사가 받았다. 국무총리 표창에는 박재노 ㈜경남은행 금융센터장, 장관 표창에는 임호빈 ㈜이가에이씨엠건축사사무소 전무이사, 안다형 ㈜엠에이치앤코 과장, 김진백 ㈜하나애드 아이엠씨 대표이사, 전화자 88병원 팀장, 심형섭 한국지능정보사회진흥원 책임이 수상했다.

우수기업으로는 국무총리 표창에 대원제약㈜, 하나마이크론㈜, ㈜셀메이트가 받았다. 장관 표창에는 주식회사 슈피겐코리아, 주식회사케이티, 현대해상 화재보험(주), 동군산병원, 경남에너지㈜, ㈜구츠, ㈜레인보우 커뮤니케이션, ㈜알엠택, ㈜한국항만 기술단, 대구경북첨단의료산업 진흥재단, 부평구 시설관리공단이 받았다.

한편 ‘고용평등 공헌포상’은 기존의 ‘남녀고용평등 유공자 및 우수기업 포상’의 별칭으로, 작년에 대국민 공모를 통해 선정됐다. 산업현장에서 고용평등과 일·생활 균형 문화 정착을 위해 힘쓴 개인과 기업의 공로를 기리는 의미로 수여하는 상이다.

기사가 마음에 드셨나요?

여성신문은 1988년 창간 이후 여성 인권 신장과 성평등 실현을 위해 노력해 온 국내 최초, 세계 유일의 여성 이슈 주간 정론지 입니다.
여성신문은 여성들의 더 나은 삶을 위해 여성의 '안전, 사회적 지위, 현명한 소비, 건강한 가족'의 영역에서 희망 콘텐츠를 발굴, 전파하고 있습니다.
저희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좋은 기사 후원하기를 해주세요.
여러분의 후원은 여성신문이 앞으로도 이 땅의 여성을 위해 활동 할 수 있도록 합니다.

여성신문 좋은 기사 후원하기


※ 소중한 후원금은 더 좋은 기사를 만드는데 쓰겠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