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스피 3000선 회복…외인 1조7000억원어치 사들여
코스피 3000선 회복…외인 1조7000억원어치 사들여
  • 전성운 기자
  • 승인 2021.03.11 16:29
  • 수정 2021-03-11 16:2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1일 오후 서울 중구 하나은행 딜링룸 전광판에 코스피가 표시되고 있다. ⓒ뉴시스
11일 오후 서울 중구 하나은행 딜링룸 전광판에 코스피가 표시되고 있다. ⓒ뉴시스

코스피가 3000선을 회복했다.

11일 코스피는 전 거래일(2958.12)보다 55.58포인트(1.88%) 오른 3013.70에 마감했다.

지수가 상승 마감한 것은 지난 3일 이후 6거래일 만이다.

유가증권시장에서는 외국인이 홀로 1조7047억원어치를 사들였다.

이는 지난 2011년 7월 8일(1조7200억원) 이후 9년 8개월여 만에 최대 규모다.

반면 개인과 기관은 각각 1조1088억원, 5897억원을 순매도했다.

연기금은 장중 1000억원 규모의 매수 우위를 보이며 50거래일 만에 매도 랠리를 마칠 것으로 예상됐으나 결국 3000억원 순매도로 마감했다.

시가총액 상위 종목들은 일제히 상승했다.

대장주 삼성전자는 전 거래일 대비 1100원(1.36%) 오른 8만2000원에 거래를 마쳤다.

SK하이닉스(3.01%), LG화학(5.39%), 네이버(0.40%), 현대차(0.44%), 삼성바이오로직스(4.38%), 삼성SDI(8.02%), 카카오(4.13%), 셀트리온(2.63%) 등이 올랐다.

코스닥지수는 전 거래일(890.07)보다 17.94포인트(2.02%) 오른 908.01에 마감했다. 지수는 전일 대비 0.10% 오른 890.97에 출발해 장중 상승폭을 크게 늘리며 마감했다.

코스닥시장에서는 외국인이 홀로 2115억원어치를 사들였다. 개인과 기관은 각각 1659억원, 352억원을 순매도했다.

셀트리온헬스케어(3.97%), 셀트리온제약(2.50%), 펄어비스(4.48%), 카카오게임즈(2.19%), 에코프로비엠(7.19%), SK머티리얼즈(1.55%), CJ ENM(0.21%) 등이 올랐다.

기사가 마음에 드셨나요?

여성신문은 1988년 창간 이후 여성 인권 신장과 성평등 실현을 위해 노력해 온 국내 최초, 세계 유일의 여성 이슈 주간 정론지 입니다.
여성신문은 여성들의 더 나은 삶을 위해 여성의 '안전, 사회적 지위, 현명한 소비, 건강한 가족'의 영역에서 희망 콘텐츠를 발굴, 전파하고 있습니다.
저희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좋은 기사 후원하기를 해주세요.
여러분의 후원은 여성신문이 앞으로도 이 땅의 여성을 위해 활동 할 수 있도록 합니다.

여성신문 좋은 기사 후원하기


※ 소중한 후원금은 더 좋은 기사를 만드는데 쓰겠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