요리 방송부터 홈쇼핑까지… ‘1인 미디어’ 전성시대
요리 방송부터 홈쇼핑까지… ‘1인 미디어’ 전성시대
  • 이하나 기자
  • 승인 2016.08.13 23:38
  • 수정 2016-08-17 12:4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시청자와 실시간 소통이 가능

제품 홍보부터 판매까지 효과

 

최근 인터넷 방송 BJ(방송진행자), 유튜버 등 1인 미디어가 주목받으면서 이를 활용한 마케팅도 활발하다. 특히 식품 업계는 시청자와 실시간 소통이 가능하고, 보다 다양한 종류의 콘텐츠 제작이 가능한 1인 미디어의 장점을 십분 활용하고 있다.

먼저 농림수산식품문화교육정보원은 농림축산식품부와 함께 국내 최초 KBS 아나운서 1인 미디어팀과 함께 1인 방송 ‘만만한 요리 쌀전(戰)’을 통해 차별화된 방식의 요리 방송을 진행 중이다. 지난 7월 19일 첫 방송을 시작한 만만한 요리 쌀전은 정용실, 윤지영 아나운서가 메인 MC를 맡아 쿠킹 토크쇼다. ‘워킹맘을 위한 간편식’, ‘딸을 위한 다이어트 밥상 대결’ 등의 생활밀착형 주제를 통해 소비자들이 쉽게 따라할 수 있는 쌀 요리를 소개 중이다.

특히 만만한 요리 페이스북을 통해 생방송으로 실시간 시청할 수 있는데, 출연진들은 시청자의 댓글을 살피며 질문에 답하는 등 기존 매체에서 제공하기 힘든 리얼한 정보를 제공한다.

농식품부는 아프리카TV와 협력해 1인 미디어를 활용한 식품 홍보에 집중하고 있다. 지난 6월에는 이달의 음식관광 테마로 ‘한우’를 선정하고 유명 BJ들과 함께 팸투어를 떠난 바 있다. BJ들이 한우 농가를 방문하는 것부터 도축, 소비에 이르기까지 전 과정이 아프리카TV로 생중계됐다. 1인 미디어의 영향력을 높이 평가한 농식품부는 아프리카 TV와 농식품 및 음식관광분야 상생협력 확산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이를 통해 농촌과 식품에 관심이 낮은 젊은 소비자층과의 쌍방향 커뮤니케이션 확대를 위한 지속적인 노력을 이어가고 있다.

홈쇼핑 업체에서도 식품 판매에 1인 미디어를 적극적으로 활용하고 있다.

현대홈쇼핑은 지난 4월 인기 BJ ‘갓형욱’과 ‘양수빈’을 섭외해 먹방 대결 콘셉트로 BBQ 뼈없는 닭발과 목우촌 석쇠불고기를 판매했다.

기존 현대홈쇼핑 채널이 아닌 아프리카TV와 페이스북 채널을 통해 방송됐음에도 불구하고, 생방송 1시간 30분 동안 누적 시청자 25만 명, 매출 995만 원을 기록했다.

NS홈쇼핑도 지난 5월 ‘제9회 NS홈쇼핑 우리 먹거리 요리축제’를 온라인과 모바일을 통해 아프리카TV에서 생중계했다. 인기 먹방 BJ 4인방의 재치 있는 입담을 통해 우리 농수축산물의 우수성과 건강 정보를 흥미롭게 알렸다.

농정원 박철수 원장은 “앞으로도 다양한 플랫폼을 활용해 농식품 분야의 정책과 쌀 소비 촉진에 대한 대국민적 공감대 형성을 위한 노력을 이어갈 것”이라고 밝혔다.

기사가 마음에 드셨나요?

여성신문은 1988년 창간 이후 여성 인권 신장과 성평등 실현을 위해 노력해 온 국내 최초, 세계 유일의 여성 이슈 주간 정론지 입니다.
여성신문은 여성들의 더 나은 삶을 위해 여성의 '안전, 사회적 지위, 현명한 소비, 건강한 가족'의 영역에서 희망 콘텐츠를 발굴, 전파하고 있습니다.
저희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좋은 기사 후원하기를 해주세요.
여러분의 후원은 여성신문이 앞으로도 이 땅의 여성을 위해 활동 할 수 있도록 합니다.

여성신문 좋은 기사 후원하기


※ 소중한 후원금은 더 좋은 기사를 만드는데 쓰겠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