홈플러스 “핵심 제수용품 가격 작년 설보다 28% 인하”
홈플러스 “핵심 제수용품 가격 작년 설보다 28% 인하”
  • 여성신문
  • 승인 2012.01.06 11:11
  • 수정 2012-01-06 11:1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홈플러스(회장 이승한)가 사과, 조기, 쇠고기, 두부, 나물 등 핵심 제수용품 가격을 지난해 설 대형마트 평균 수준보다 최대 64.1%, 평균 28.0% 인하한다고 4일 밝혔다.

홈플러스는 지난해 이상기온으로 인한 농산물 작황 악화로 올해 설 차례상 비용 부담이 커질 것으로 보고, 22개 핵심 제수용품 가격을 ‘설 특별 물가관리품목’으로 선정해 5일부터 18일까지 2주간 전국 최저 가격 수준으로 낮추기로 했다. 

이번 홈플러스 가격 인하 22개 제수용품으로 4인 가족 기준 차례상을 차릴 경우 총 비용은 18만354원으로, 지난해 1월 중소기업청이 조사한 전국 대형마트 평균 차례상 비용(25만658원)보다 7만304원(28.0%)이나 비용을 절감할 수 있다.

전년 대비 30%가량 가격이 오를 것으로 전망되는 사과와 배는 각각 전년 대비 57.7%, 10.4% 가격을 낮춰 개당 1670원, 3250원이다. 고사리(200g)와 깐 도라지(200g)는 각각 28.6%, 34.0% 내린 2990원, 2840원이다. 탕국용 쇠고기(100g)와 산적용 쇠고기(100g)는 각각 전년 대비 37.1%, 36.6% 인하된 3280원, 2500원에 선보인다.

홈플러스 이성철 마케팅영업본부장은 “가계부채 증가 및 물가인상 등으로 어렵게 지난 한 해를 보낸 서민들이 장바구니 물가 걱정 없이 산뜻하게 새해를 맞을 수 있도록 이번 행사를 준비했다”고 말했다.


기사가 마음에 드셨나요?

여성신문은 1988년 창간 이후 여성 인권 신장과 성평등 실현을 위해 노력해 온 국내 최초, 세계 유일의 여성 이슈 주간 정론지 입니다.
여성신문은 여성들의 더 나은 삶을 위해 여성의 '안전, 사회적 지위, 현명한 소비, 건강한 가족'의 영역에서 희망 콘텐츠를 발굴, 전파하고 있습니다.
저희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좋은 기사 후원하기를 해주세요.
여러분의 후원은 여성신문이 앞으로도 이 땅의 여성을 위해 활동 할 수 있도록 합니다.

여성신문 좋은 기사 후원하기


※ 소중한 후원금은 더 좋은 기사를 만드는데 쓰겠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