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자활센터 쿠키제조 사업단 ‘쿠키데이’ 개소식
지역자활센터 쿠키제조 사업단 ‘쿠키데이’ 개소식
  • 김경영 / 여성신문 마창지사장 imkgy@hanmail.net
  • 승인 2008.08.22 11:01
  • 수정 2008-08-22 11:0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abortion pill abortion pill abortion pill
abortion pill abortion pill abortion pill
진해지역 시장진입형 자활근로사업단인 ‘쿠키제조사업단’이 지난 14일 오후 진해지역자활센터(센터장 백남해)에서 ‘쿠키 데이’라는 점포명으로 개소식을 가졌다.

쿠키제조사업단은 지난 2007년 2월부터 수급자 등 저소득층 7명의 참여자로 시작하여 현재 10명의 참여자로 운영 중이다. 이번에 진해시의 노력으로 경상남도 자활기금을 융자받아 전세점포 계약을 했다.

자활근로사업단 사업은 기초생활수급자 등 저소득층을 참여시켜 스스로 자활할 수 있도록 기능 습득 지원 및 근로 기회를 제공하는 프로젝트. 이번 ‘쿠키 데이’의 오픈은 진해시의 지원과 진해지역자활센터의 노력으로 이룬 결과물이다.

진해시는 앞으로도 자립 여건을 완전히 갖출 때까지 지원을 계속할 예정이다.

쿠키데이 문의 055-542-9201


기사가 마음에 드셨나요?

여성신문은 1988년 창간 이후 여성 인권 신장과 성평등 실현을 위해 노력해 온 국내 최초, 세계 유일의 여성 이슈 주간 정론지 입니다.
여성신문은 여성들의 더 나은 삶을 위해 여성의 '안전, 사회적 지위, 현명한 소비, 건강한 가족'의 영역에서 희망 콘텐츠를 발굴, 전파하고 있습니다.
저희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좋은 기사 후원하기를 해주세요.
여러분의 후원은 여성신문이 앞으로도 이 땅의 여성을 위해 활동 할 수 있도록 합니다.

여성신문 좋은 기사 후원하기


※ 소중한 후원금은 더 좋은 기사를 만드는데 쓰겠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