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이들이 행복한 도시만들자" 자원봉사
"아이들이 행복한 도시만들자" 자원봉사
  • 김경희 순천지사장 oasis9547@hanmail.net
  • 승인 2008.04.11 14:46
  • 수정 2008-04-11 14:4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최근 어린이를 상대로 하는 흉악범죄가 잇따르고 있는 가운데 전남 순천시 여성자원봉사회(회장 김순자) 회원들이 아이들의 등하교길 도우미로 나섰다.

회원들은 2~3명씩 한팀을 이뤄 오후 12시30분부터 4시까지 학생들의 통학로, 어린이 놀이터 등을 순찰하고, 어린이 납치·유괴에 대비한 교육도 실시한다.

김순자 회장은 “아이들을 대상으로 한 반인륜적 범죄가 증가하고 있고, 이에 따라 많은 부모들이 아이들 등하교길을 불안해하고 있다”며 “부모의 사회활동으로 인해 홀로 집에 남은 아이들을 위해 우리가 앞장서기로 했다”고 말했다.

순천시 여성자원봉사회는 현재 170여명의 회원으로 구성돼 있으며 독거노인, 결혼이민자 가정, 장애인 등 따뜻한 도움이 필요한 계층에게 다양한 봉사활동을 지속적으로 펼치고 있다. 이에 앞서 최근 40여명의 아이돌보미가 양성교육을 마친 후 본격적인 활동에 들어갔으며, 만 65세 이상 할아버지로 구성된 ‘골목 호랑이 할아버지단’ 200여명을 시내 초등학교 주변에 배치해 순찰활동을 펼치고 있다.

한편, 순천시는 사회단체 인력 및 유휴인력을 활용하는 등 모든 시민들이 자발적으로 아이들 등하교길 도우미 활동을 펼칠 수 있도록 유도해나갈 방침이다.

cialis coupon cialis coupon cialis coupon

기사가 마음에 드셨나요?

여성신문은 1988년 창간 이후 여성 인권 신장과 성평등 실현을 위해 노력해 온 국내 최초, 세계 유일의 여성 이슈 주간 정론지 입니다.
여성신문은 여성들의 더 나은 삶을 위해 여성의 '안전, 사회적 지위, 현명한 소비, 건강한 가족'의 영역에서 희망 콘텐츠를 발굴, 전파하고 있습니다.
저희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좋은 기사 후원하기를 해주세요.
여러분의 후원은 여성신문이 앞으로도 이 땅의 여성을 위해 활동 할 수 있도록 합니다.

여성신문 좋은 기사 후원하기


※ 소중한 후원금은 더 좋은 기사를 만드는데 쓰겠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