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트랩범어, 독립서점 6곳과 ‘에브리데이 북스’ 오픈
아트랩범어, 독립서점 6곳과 ‘에브리데이 북스’ 오픈
  • 대구=권은주 기자
  • 승인 2022.08.12 10:33
  • 수정 2022-08-12 10:3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구문화재단
ⓒ대구문화재단

(재)대구문화재단(대표이사 이승익)이 운영하는 아트랩범어는 ‘매일 책을 통해 다른 세계를 여행하다’는 뜻을 담아 ‘창창더하기-에브리데이 북스(Everyday Books!)’를 오픈했다.

문화예술정보센터로 운영하던 공간을 독립출판물 기반의 커뮤니티 공간으로 리뉴얼해 지역 독립서점과 출판사, 제작자의 서가, 대구 인디뮤지션의 음반, 굿즈 등을 소개하고 구매도 가능하도록 기획했다. 

유동인구가 많고 작품판매도 잘 이루어지는 아트랩범어의 장소적 특성을 살려 대구의 독립서점 협의체(대책마련)와 협력해 마련한 공간이다. 

지역에서 생산되는 출판물과 지역 기반의 독립서점 △더 폴락(독립출판물) △차방 책방(문학류) △그레타 북스(그림책) △낫온리 북스(사진책) △커피는 책이랑(환경/동물권) △책방 이층(인문사회) 등 6곳이 참여했다.

또한 △고스트 북스 △타바코 북스 △근하 △이준식 △사월의 눈 △블랙 퍼스트클럽 △고라니 북스 △제임스 레코드 △오터스맵 등 지역에서 활발하게 활동 중인 제작자의 도서와 인디뮤지션의 음반도 직접 들어보고 구매 할 수 있다.

공간 기획과 큐레이션을 맡은 더 폴락의 최성 대표는 “에브리데이 북스는 매일 지나는 일상적인 공간에서 쉽게 책을 접하고 책을 통해 다른 세계를 경험할 수 있길 바라는 마음으로 구상했다. 지역에서 오랜 기간 자리를 지켜온 서점들이 각자의 특색에 맞는 책들을 소개할 수 있도록 서가를 구성했고, 꾸준히 창작활동을 이어가는 출판사와 제작자의 작업물도 소개할 수 있게 만들었다”며 “앞으로 언제든 쉽게 책을 만날 수 있는 공간으로, 또 지역에서 제작되는 책들을 소개하고 아카이빙 하는 공간으로 자리매김하길 기대해 본다”고 전했다.

‘창창더하기-Everyday Books' 내부 전경 ⓒ대구문화재단
‘창창더하기-Everyday Books' 내부 전경 ⓒ대구문화재단

아트랩범어 ‘창창더하기-Everyday Books’는 매주 화요일부터 토요일까지 운영하며 독서와 워크숍, 북토크 등 다양한 모임으로 사용할 수 있다. 9월에는 동네를 느리게 걸으며 작가와 함께 사진을 찍고 사진집을 제작하는 워크숍도 계획되어 있다.

(재)대구문화재단 이승익 대표이사는 “아트랩범어에서는 작년부터 예술창업을 지원하며 예술인의 수익창출에 특별히 공을 들이고 있다. 새롭게 조성된 창창더하기를 통해 다양한 지역 예술인들이 소개되고 수익창출로도 이어지기를 희망한다.”고 밝혔다.

기사가 마음에 드셨나요?

여성신문은 1988년 창간 이후 여성 인권 신장과 성평등 실현을 위해 노력해 온 국내 최초, 세계 유일의 여성 이슈 주간 정론지 입니다.
여성신문은 여성들의 더 나은 삶을 위해 여성의 '안전, 사회적 지위, 현명한 소비, 건강한 가족'의 영역에서 희망 콘텐츠를 발굴, 전파하고 있습니다.
저희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좋은 기사 후원하기를 해주세요.
여러분의 후원은 여성신문이 앞으로도 이 땅의 여성을 위해 활동 할 수 있도록 합니다.

여성신문 좋은 기사 후원하기


※ 소중한 후원금은 더 좋은 기사를 만드는데 쓰겠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