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코맘코리아, 세계자연보전연맹 한국위원회와 업무협약 체결
에코맘코리아, 세계자연보전연맹 한국위원회와 업무협약 체결
  • 신준철 기자
  • 승인 2022.06.30 18:30
  • 수정 2022-06-30 19:1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윤종수 IUCN 한국위원회 회장(오른쪽)과 하지원 에코맘코리아 대표 ⓒ에코맘코리아
윤종수 IUCN 한국위원회 회장(왼쪽)과 하지원 에코맘코리아 대표 ⓒ에코맘코리아

사단법인 에코맘코리아(대표 하지원)와 세계자연보전연맹(IUCN)한국위원회(회장 윤종수)는 지속가능한 미래 구현을 위한 업무협약을 29일 IUCN 한국위원회 사무실에서 체결했다.

이번 업무협약은 에코맘코리아와 IUCN 한국위원회가 지속가능한 사회를 위하여 국내외 기후 변화, 미래세대 환경교육 및 ESG관련 프로그램을 기획하고 운영하는 과정에서 양 기관 간 협력을 촉진하기 위해 마련됐다.

IUCN은 자원과 자연의 보호를 위해 국제연합(UN)의 지원 아래 1948년 창설된 세계 최대의 자연보전 국제기구이다. 현재 170여 국, 1,200여 기관, 1만 8천 명 이상의 전문가가 활동하면서 환경 분야의 국제적 의사결정에 영향력을 행사하고 있다. 우리나라는 국가회원인 환경부를 포함해 해양수산부· 문화 재청 · 산림청·제주도·국립공원공단 등 정부 기관과 10여 개 NGO가 회원으로 활동 중이다.

윤종수 IUCN 한국위원회 회장은 “자연보전의 중요성을 인식하고 지속가능한 사회를 위한 실천과 행동이 중요한 이 때에 미래세대가 생물다양성과 생물자원보존의 가치를 알고 행동하며 그들의 목소리를 낼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하는 것은 무엇보다 중요하다. 에코맘코리아와의 협력으로 더 많은 미래세대와 오피니언 리더들이 지속가능한 사회를 위한 역할을 하게 되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하지원 에코맘코리아 대표는 “앞으로 IUCN 한국위원회와 기후변화, 환경교육 및 ESG관련 프로그램과 캠페인 등을 협력하길 기대한다” 며 “특별히 2013년 UNCBD와 제12차 생물 다양성협약 당사국총회 공식부대행사로 진행한 UN생물다양성청소년총회를 내년부터 재개하기 위한 의미 있는 협력이 될 것으로 기대한다” 고 밝혔다.

한편, 에코맘코리아는 2009년 시작해 유엔환경계획(UNEP)과 양해각서를 맺고 청소년 환경교육을 진행하는 국내 유일의 NGO다. UN청소년환경총회, 글로벌에코리더 YOUTH, 빌려쓰는 지구스쿨, 지구를 지키는 에너지 스쿨, 생물다양성 청소년리더 양성 등 다양한 프로그램으로 환경교육에 힘쓰고 있으며, 기업의 ESG활동을 위한 프로그램 개발 및 교육, 캠페인 등을 함께하고, 미세먼지, 화학물질 등에 관한 국민제안 활동을 펼치고 있다.

기사가 마음에 드셨나요?

여성신문은 1988년 창간 이후 여성 인권 신장과 성평등 실현을 위해 노력해 온 국내 최초, 세계 유일의 여성 이슈 주간 정론지 입니다.
여성신문은 여성들의 더 나은 삶을 위해 여성의 '안전, 사회적 지위, 현명한 소비, 건강한 가족'의 영역에서 희망 콘텐츠를 발굴, 전파하고 있습니다.
저희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좋은 기사 후원하기를 해주세요.
여러분의 후원은 여성신문이 앞으로도 이 땅의 여성을 위해 활동 할 수 있도록 합니다.

여성신문 좋은 기사 후원하기


※ 소중한 후원금은 더 좋은 기사를 만드는데 쓰겠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