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부민병원, 제1회 슬관절 로봇수술 심포지엄 개최
서울부민병원, 제1회 슬관절 로봇수술 심포지엄 개최
  • 고은성 기자
  • 승인 2022.06.21 16:42
  • 수정 2022-06-21 16:4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온/오프라인 300여명 참석, 로봇 인공관절수술에 대한 높은 관심 보여
ⓒ서울부민병원
슬관절 로봇수술 라이브서저리 모습 ⓒ서울부민병원

서울 부민병원은 대한정형외과 스포츠의학회(회장 고상훈)가 주최한 제1회 슬관절 로봇수술 심포지엄이 지난 18일 서울부민병원 미래의학센터에서 성황리에 진행됐다고 21일 밝혔다.

이번 심포지엄은 로봇 인공관절수술을 시행하고 있는 국내 유수 대학병원의 교수와 전문병원 의료진들을 비롯해 관계자가 한자리에 모여 로봇 인공관절수술의 현황과 발전 방향을 모색했다.

총 5개의 세션으로 나눠 진행된 심포지엄은 로봇인공관절 수술의 역사와 앞으로의 전망, Live Surgery(라이브서저리)를 통한 실제적인 수술법 참관, 다양한 로봇수술기를 이용한 로봇수술에 대한 초기경험 사례 공유, 로봇수술의 최신 트랜드와 학문적 성과를 공유했다.

슬관절 로봇수술심포지엄 연자, 좌장 단체사진  ⓒ서울부민병원
슬관절 로봇수술심포지엄 연자, 좌장 단체사진 ⓒ서울부민병원

온•오프라인 하이브리드로 진행된 이번 심포지엄은 정형외과 전공의, 전문의 및 교수 약 30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다양한 논점을 정리하고, 평소 궁금했던 로봇수술에 대한 질의응답이 이뤄졌다.

대한정형외과 스포츠의학회 고상훈 회장은 “첫 번째 슬관절 로봇수술 심포지엄에 참석해 주신 많은 분들에게 감사의 인사를 드린다”고 밝히며 “앞으로도 로봇 인공관절수술의 활성화를 위해 지식을 공유하는 자리를 지속적으로 마련하겠다”고 말했다.

부민병원 정흥태 이사장은 “그 동안 부민병원 로봇수술센터 의료진들의 부단한 열정과 노력으로 성공적인 임상성과를 보이고 있다”며 “과학적 데이터와 기술을 기반으로 더욱 발전하는 의료계가 되었으면 한다”고 말했다.

기사가 마음에 드셨나요?

여성신문은 1988년 창간 이후 여성 인권 신장과 성평등 실현을 위해 노력해 온 국내 최초, 세계 유일의 여성 이슈 주간 정론지 입니다.
여성신문은 여성들의 더 나은 삶을 위해 여성의 '안전, 사회적 지위, 현명한 소비, 건강한 가족'의 영역에서 희망 콘텐츠를 발굴, 전파하고 있습니다.
저희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좋은 기사 후원하기를 해주세요.
여러분의 후원은 여성신문이 앞으로도 이 땅의 여성을 위해 활동 할 수 있도록 합니다.

여성신문 좋은 기사 후원하기


※ 소중한 후원금은 더 좋은 기사를 만드는데 쓰겠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