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징어게임’ 이정재·정호연 미 배우조합상 주연상… 한국 최초
‘오징어게임’ 이정재·정호연 미 배우조합상 주연상… 한국 최초
  • 이세아 기자
  • 승인 2022.02.28 11:42
  • 수정 2022-02-28 13:4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TV 드라마 주연상·스턴트 부문 앙상블상까지 3관왕
배우 이정재와 정호연이 27일(현지시간) 미 캘리포니아주 로스앤젤레스(LA) 카운티 샌타모니카의 바커 행어에서 열린 제28회 미국배우조합상(SAG) 시상식장에서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AP/뉴시스
배우 이정재와 정호연이 27일(현지시간) 미 캘리포니아주 로스앤젤레스(LA) 카운티 샌타모니카의 바커 행어에서 열린 제28회 미국배우조합상(SAG) 시상식장에서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AP/뉴시스

배우 이정재, 정호연이 넷플릭스 ‘오징어 게임’으로 미국배우조합(SAG)이 수여하는 TV 드라마 주연상을 받았다. 한국 배우가 이 상을 받은 것은 처음이다. 

시상식은 27일(현지시간) 미 로스앤젤레스(LA) 카운티 샌타모니카 바커 행어에서 열렸다. 

이정재는 “너무 큰 일이 제게 벌어졌다. 많이 써왔는데 읽지는 못하겠다”며 품에서 수상소감을 쓴 종이를 꺼냈다가 다시 넣으며 웃었다. 또 “세계 관객 여러분 너무 감사드린다. ‘오징어 게임’ 팀 너무 감사하다”고 소감을 밝혔다.

정호연은 눈물을 보이며 “너무 감사드린다. 관객으로서 많은 배우들을 보며 배우가 되고 싶다는 꿈을 꿨다. 이 자리에 와있다는 것 자체가 진심으로 영광이고 감사드린다”고 말했다. 이어 “제가 꿈을 꿀 수 있게 하고 기회를 주셔서 감사하다(thank you make me dream and open the door for me). 오징어 게임 크루 정말 감사드린다”라고 밝혔다.

오징어 게임은 이날 ‘코브라 카이’, ‘팰컨 앤드 윈터 솔져’, ‘로키’, ‘메어 오브 이스트 타운’을 제치고 TV 드라마 스턴트 부문 앙상블상도 수상했다.

기사가 마음에 드셨나요?

여성신문은 1988년 창간 이후 여성 인권 신장과 성평등 실현을 위해 노력해 온 국내 최초, 세계 유일의 여성 이슈 주간 정론지 입니다.
여성신문은 여성들의 더 나은 삶을 위해 여성의 '안전, 사회적 지위, 현명한 소비, 건강한 가족'의 영역에서 희망 콘텐츠를 발굴, 전파하고 있습니다.
저희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좋은 기사 후원하기를 해주세요.
여러분의 후원은 여성신문이 앞으로도 이 땅의 여성을 위해 활동 할 수 있도록 합니다.

여성신문 좋은 기사 후원하기


※ 소중한 후원금은 더 좋은 기사를 만드는데 쓰겠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