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TS 제이홉이 입은 '콘돔 셔츠'의 반전…“올바른 피임 장려 캠페인”
BTS 제이홉이 입은 '콘돔 셔츠'의 반전…“올바른 피임 장려 캠페인”
  • 진혜민 기자
  • 승인 2021.12.09 16:28
  • 수정 2021-12-09 16:2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그룹 방탄소년단(BTS) 제이홉이 입은 브랜드 '플레져스'와 영국 소매업체 END의 캠페인 웨어.

그룹 방탄소년단(BTS) 제이홉이 입은 콘돔 프린팅 셔츠가 올바른 피임을 장려하는 캠페인의 일환으로 알려져 화제다.

지난 8일 제이홉은 개인 SNS에 셔츠를 입고 찍은 사진을 올렸다. 일부 누리꾼들은 “보기 불편하다”, “더럽다”, “실망이다” 등 비난을 쏟아냈다.

그러나 이 셔츠는 미국 디자이너 알렉스 제임스가 런칭한 브랜드 '플레져스'와 영국 소매업체 END가 안전한 성관계와 피임을 장려하는 취지를 가진 캠페인 웨어다. END 측은 “'올바른 피임'을 주제로 다양한 그래픽과 패턴을 제품에 프린팅했다”며 “안전하고 긍정적이며 책임감 있는 성관계를 지지한다는 뜻”이라고 소개했다.

셔츠의 의미가 알려지자 여론은 금세 뒤바뀌었다. 대다수 누리꾼들은 “제이홉 덕에 좋은 취지의 캠페인을 알게 됐다”고 말했다.

이밖에도 제이홉은 자신의 패션으로 선한 뜻을 전해왔다. 그는 지난해 11월 수익금을 전 세계소외 계층 어린이와 장애인을 위해 사용하는 ‘프리볼트(freevolt)’ 브랜드를 입었다. 2019년 11월 30일 팬 커뮤니티 '위버스'에 '몽키비즈'의 유리구슬 공예 작품 두 점을 공개했다. '몽키비즈'는 남아프리카 여성들이 아티스트이자 리더로 성장할 수 있도록 돕는 단체다. 같은 해 10월 25일에는 패션 매거진 '더블유 코리아'가 유방암 인식 개선을 위해 제작한 티셔츠 사진을 트위터에 올리기도 했다.

기사가 마음에 드셨나요?

여성신문은 1988년 창간 이후 여성 인권 신장과 성평등 실현을 위해 노력해 온 국내 최초, 세계 유일의 여성 이슈 주간 정론지 입니다.
여성신문은 여성들의 더 나은 삶을 위해 여성의 '안전, 사회적 지위, 현명한 소비, 건강한 가족'의 영역에서 희망 콘텐츠를 발굴, 전파하고 있습니다.
저희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좋은 기사 후원하기를 해주세요.
여러분의 후원은 여성신문이 앞으로도 이 땅의 여성을 위해 활동 할 수 있도록 합니다.

여성신문 좋은 기사 후원하기


※ 소중한 후원금은 더 좋은 기사를 만드는데 쓰겠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