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욕 증시, 고용호조에 사상최고치...다우 0.56%↑ 나스닥 0.2%↑
뉴욕 증시, 고용호조에 사상최고치...다우 0.56%↑ 나스닥 0.2%↑
  • 유영혁 기자
  • 승인 2021.11.06 09:01
  • 수정 2021-11-06 09:0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미 노동부, 10월 일자리 53만개 증가
뉴욕증시 ⓒ뉴욕증권거래소 홈페이지 갈무리
뉴욕증시 ⓒ뉴욕증권거래소 홈페이지 

미국 뉴욕 증시가 고용호조에 따른 경기회복이 지속될 것이라는 기대감으로 사상 최고치를 기록하며 마감했다.

5일(현지시각) 뉴욕증권거래소(NYSE)에서 다우존스 30 산업 평균지수는 전일 대비 203.71 포인트, 0.56% 오른 3만6327.95로 장을 마쳤다.

스탠더드 앤드 푸어스(S&P) 500 지수는 전일보다 17.47 포인트, 0.37% 오른 4697.53으로 7거래일째 상승했다.

기술주 중심의 나스닥 종합지수는 전일에 비해 31.28 포인트, 0.20% 상승한 1만5971.59로 10거래일 연속 올랐다.

미국의 고용시장이 반등에 성공했다.

미 노동부는 10월 비농업 일자리가 53만1천 개 증가했다고 밝혔다.

공공 부문 일자리는 7만3천 개 감소했지만 민간 부문 일자리가 60만4천 개 증가해 전체 고용시장을 주도했다.

업종별로는 레저·접객업에서 16만4천 개, 전문사무서비스업에서 10만 개의 일자리가 각각 늘어났다. 제조업(6만 개), 운수·창고업(5만4천 개), 건설업(4만4천 개) 등도 고용을 늘린 것으로 집계됐다.

실업률은 4.6%로 전월 4.8%보다 0.2%포인트 감소했다. 

이날 고용보고서에 대해 미 언론들은 변이 바이러스의 확산세가 진정되면서 고용 회복세가 정상 궤도에 다시 진입했음을 보여준다고 평가했다.

기사가 마음에 드셨나요?

여성신문은 1988년 창간 이후 여성 인권 신장과 성평등 실현을 위해 노력해 온 국내 최초, 세계 유일의 여성 이슈 주간 정론지 입니다.
여성신문은 여성들의 더 나은 삶을 위해 여성의 '안전, 사회적 지위, 현명한 소비, 건강한 가족'의 영역에서 희망 콘텐츠를 발굴, 전파하고 있습니다.
저희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좋은 기사 후원하기를 해주세요.
여러분의 후원은 여성신문이 앞으로도 이 땅의 여성을 위해 활동 할 수 있도록 합니다.

여성신문 좋은 기사 후원하기


※ 소중한 후원금은 더 좋은 기사를 만드는데 쓰겠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