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구예술발전소, '고흐, 별이 빛나는 밤에' 개최
대구예술발전소, '고흐, 별이 빛나는 밤에' 개최
  • 대구=권은주 기자
  • 승인 2021.11.02 09:58
  • 수정 2021-11-02 09:5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해설이 있는 음악회
'별이빛나는 밤에' 포스터 ⓒ대구문화재단
'고흐, 별이빛나는 밤에' 포스터 ⓒ대구문화재단

(재)대구문화재단(대표 이승익)은 대구예술발전소 수창홀에서 11월 20일 오후 2시와 4시 디오오케스트라와 함께 해설이 있는 음악회 <고흐, 별이 빛나는 밤에>를 개최한다.

이번 공연은 미술과 클래식 공연을 동시에 즐길 수 있는 융·복합 공연으로 관객들의 눈과 귀를 즐겁게 해주는 시간을 선사한다.

네덜란드 출신의 천재 화가 ‘빈센트 반 고흐’의 대표작 ‘해바라기, 귀가 잘린 자화상, 꽃피는 아몬드 나무, 별이 빛나는 밤에‘ 등 7작품을 중심으로 그의 삶과 시대적 배경을 재조명하며 해설한다.

함께 연주될 곡은 ‘오 나의 태양(O Sole Mio), 리베르 탱고, 오페라 <카르멘>의 서곡 B.Bizet'  등 약 10여 곡이다.

디오오케스트라는 지역에서 활발하게 활동 중인 오페라 전문오케스트라이다. 공연 관람은 전석 무료이다. 11월 2일 10시부터 전화 예약 선착순 25석(1인 2석 예약 가능), 노약자와 장애인을 위한 현장 입장 8석 등 총 33석이다. 관람대상은 초등학생(8세)이상이며 코로나19 생활방역지침에 따라 관람 인원 제한 및 좌석 간 거리 두기 등 공연장 이용수칙을 준수하여 운영된다.

디오오케스트라 공연장면 ⓒ대구문화재단
디오오케스트라 공연장면 ⓒ대구문화재단

직접 공연장을 찾을 수 없는 시민들을 위해 대구문화재단 유튜브 및 대구예술발전소 유튜브공식 채널에서 실시간 공연 중계를 진행한다.

자세한 공연정보는 대구문화재단 홈페이지(www.dgfc.or.kr) 및 대구예술발전소 홈페이지(www.daegufactory.kr)에서 확인할 수 있다.

기사가 마음에 드셨나요?

여성신문은 1988년 창간 이후 여성 인권 신장과 성평등 실현을 위해 노력해 온 국내 최초, 세계 유일의 여성 이슈 주간 정론지 입니다.
여성신문은 여성들의 더 나은 삶을 위해 여성의 '안전, 사회적 지위, 현명한 소비, 건강한 가족'의 영역에서 희망 콘텐츠를 발굴, 전파하고 있습니다.
저희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좋은 기사 후원하기를 해주세요.
여러분의 후원은 여성신문이 앞으로도 이 땅의 여성을 위해 활동 할 수 있도록 합니다.

여성신문 좋은 기사 후원하기


※ 소중한 후원금은 더 좋은 기사를 만드는데 쓰겠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