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트랩범어, '이번 역은 ‘예술환승역’입니다!' 개최
아트랩범어, '이번 역은 ‘예술환승역’입니다!' 개최
  • 대구=권은주 기자
  • 승인 2021.10.05 12:31
  • 수정 2021-10-05 12:3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구문화재단
ⓒ대구문화재단

(재)대구문화재단(대표이사 이승익)이 운영하는 ‘ArtLab:범어’는 8일까지 입주 예술가와 시민들이 함께 소통할 수 있는 범어아트위크 <이번 역은 ‘예술환승역’ 입니다>를 개최한다고 밝혔다.

2021 범어아트위크 <이번 역은 ‘예술환승역’입니다>는 지하도에 위치한 아트랩범어의 공간적 특성을 살려 각각의 스튜디오를 ‘지하철역’으로 설정하고 스튜디오3~10 입주예술가들이 체험교육 및 아트워크숍, 시민참여프로그램 등을 운영한다. 

스튜디오3의 정연지 작가는 자연의 이미지를 통한 드로잉 수업을,  스튜디오5 김진구 작가는 미니 가야금 만들기 체험을, 스튜디오 4 최근희 작가와 스튜디오 6 김준현 작가는 참여자가 자신의 사진으로 캔버스 액자를 만들고 그것을 바탕으로 직접 시를 쓰는 체험프로그램을 운영한다.

스튜디오 7의 도희정 작가는 나만의 머그잔 만들기 체험을, 스튜디오 8의 그라운드 제로는 사용하지 않는 양말을 활용한 업사이클링 프로그램을 진행한다. 스튜디오 9의 백운선 작가는 오브제 놀이를 통해 내안의 ‘나’를 만나보는 시간을, 스튜디오 10의 단디움은 작가가 도슨트로 나서 전시 감상 방법을 알려준다. 체험교육프로그램은 행사 기간 동안 각 스튜디오별 일정에 따라 진행될 예정이다.

출퇴근길 힘들었던 하루를 되돌아보며 지하도 벽면에 던져진 질문에 꿈과 희망의 답을 메모하는 시민참여프로그램도 마련됐다. 시민참여프로그램은 스튜디오3과 스페이스 5 사이 넓은 지하도 거리에서 진행되며, 시민들이 남긴 메모를 대상으로 매일 ‘센스 1등’을 선정하여 아트랩범어 SNS에 게시하고있다. 

대구문화재단 이승익 대표이사는 “각양각색의 입주 예술가들과 시민들이 함께 교류하고 소통하며 범어아트위크 기간 동안 일상으로부터 예술로 환승할 수 있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자세한 사항은 대구문화재단 홈페이지(www.dgfc.or.kr) 또는 아트랩범어 홈페이지(www.beomeoarts.or.kr)와 아트랩범어 SNS(인스타그램, 페이스북)을 통해 확인할 수 있다.

기사가 마음에 드셨나요?

여성신문은 1988년 창간 이후 여성 인권 신장과 성평등 실현을 위해 노력해 온 국내 최초, 세계 유일의 여성 이슈 주간 정론지 입니다.
여성신문은 여성들의 더 나은 삶을 위해 여성의 '안전, 사회적 지위, 현명한 소비, 건강한 가족'의 영역에서 희망 콘텐츠를 발굴, 전파하고 있습니다.
저희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좋은 기사 후원하기를 해주세요.
여러분의 후원은 여성신문이 앞으로도 이 땅의 여성을 위해 활동 할 수 있도록 합니다.

여성신문 좋은 기사 후원하기


※ 소중한 후원금은 더 좋은 기사를 만드는데 쓰겠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