피자가게서 산 복권, 5000억원 당첨... 뉴욕시 사상 최대
피자가게서 산 복권, 5000억원 당첨... 뉴욕시 사상 최대
  • 유영혁 객원기자
  • 승인 2021.09.24 19:27
  • 수정 2021-09-24 19:2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미국 뉴욕의 한 피자가게에서 복권을 산 고객이 5천억원에 당첨되는 대박을 터뜨렸다고 미국 언론이 보도했다. ⓒMega Millions 홈페이지
미국 뉴욕의 한 피자가게에서 복권을 산 고객이 5천억원에 당첨되는 대박을 터뜨렸다고 미국 언론이 보도했다. ⓒMega Millions 홈페이지

미국 뉴욕의 피자 가게에서 한 고객이 복권을 구매했다가 5000억원에 당첨됐다. 

22일(현지시간) 뉴욕포스트 등에 따르면 21일(현지시간) 밤 뉴욕시 맨해튼의 피자 가게 '프론토 피자'(Pronto Pizza)를 방문한 한 고객이 4억3200만달러(약 5100억원)의 메가밀리언 복권에 당첨됐다. 이는 뉴욕의 복권 당첨 사상 최고액이다. 당첨자의 신원은 아직 알려지지 않았다.  

메가밀리언은 숫자 5개와 보너스 번호인 메가볼 등 총 6개 숫자를 다 맞히면 당첨되는 복권이다. 이 고객은 36, 41, 45, 51, 56 등 5개 숫자와 13의 메가볼 등 6개 번호를 모두 맞혀 유일한 당첨자가 됐다. 

피자 가게 주인인 데이비드 키랄라는 "당첨자가 다녀간 날 복권을 구매한 고객들이 워낙 많아서 당첨자가 누군지는 모르지만 단골고객 중 한 명이었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키랄라 역시 당첨 수수료로 1만 달러(약 1200만원)을 받게 됐다. 그는 "수수료를 받는 일이 그다지 흥분되지 않는다"며 "최소한 당첨금의 1~2%를 받는 것이 공정하다"고 말했다.

메가밀리언 측에 따르면 이번 복권 당첨자는 세금을 제외하고 1억9200만 달러(약 2300억원)를 실제로 받게 된다.

기사가 마음에 드셨나요?

여성신문은 1988년 창간 이후 여성 인권 신장과 성평등 실현을 위해 노력해 온 국내 최초, 세계 유일의 여성 이슈 주간 정론지 입니다.
여성신문은 여성들의 더 나은 삶을 위해 여성의 '안전, 사회적 지위, 현명한 소비, 건강한 가족'의 영역에서 희망 콘텐츠를 발굴, 전파하고 있습니다.
저희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좋은 기사 후원하기를 해주세요.
여러분의 후원은 여성신문이 앞으로도 이 땅의 여성을 위해 활동 할 수 있도록 합니다.

여성신문 좋은 기사 후원하기


※ 소중한 후원금은 더 좋은 기사를 만드는데 쓰겠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