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북여성정책개발원, 경력단절여성 직업교육훈련 운영
경북여성정책개발원, 경력단절여성 직업교육훈련 운영
  • 대구=김성자 기자
  • 승인 2021.09.18 08:59
  • 수정 2021-09-18 08:5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북여성정책개발원
ⓒ경북여성정책개발원

(재)경북여성정책개발원(원장 하금숙) 경북광역여성새일센터(이하 센터)가 경력단절여성을 위한 맞춤형 직업교육훈련 과정을 운영했다.

센터는 여성가족부 지원을 받아 지난 3월 영천지역 ‘청소방역 및 정리수납 창업’을 시작으로 △경산지역 ‘경북 농산물 가공 융복합’ △포항지역 ‘글로벌셀러 창업’ △예천지역 ’떡제조 전문인력 양성 및 떡공방 창업‘ 등 경북 지역 내에서 경력단절여성을 위한 직업교육훈련을 진행했다. 

예천에서 진행된 ‘떡제조 전문인력 양성 및 떡공방 창업’ 과정은 모집과정부터 큰 관심을 받아 3:1의 경쟁률을 보였다. 18명의 교육생을 선발하여 100시간(온라인 8시간 포함), 23회 동안 떡제조 기능사 자격증 취득과 창업에 필요한 다양한 이론 및 실기 과정도 함께 운영했다.

하금숙 원장은 “센터는 앞으로도 자격증 과정 지원을 포함한 창업과 사회적경제 설립 교육을 포함하여 경력단절 여성의 취·창업을 위해 최선의 노력을 기울일 계획"이라며 "직업교육훈련과 사후관리를 통해 맞춤형 직업교육훈련을 진행하여 교육생들이 경력단절에서 벗어나 새로운 취업 및 창업으로 나아갈 때까지 필요한 교육과 컨설팅 및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말했다.

기사가 마음에 드셨나요?

여성신문은 1988년 창간 이후 여성 인권 신장과 성평등 실현을 위해 노력해 온 국내 최초, 세계 유일의 여성 이슈 주간 정론지 입니다.
여성신문은 여성들의 더 나은 삶을 위해 여성의 '안전, 사회적 지위, 현명한 소비, 건강한 가족'의 영역에서 희망 콘텐츠를 발굴, 전파하고 있습니다.
저희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좋은 기사 후원하기를 해주세요.
여러분의 후원은 여성신문이 앞으로도 이 땅의 여성을 위해 활동 할 수 있도록 합니다.

여성신문 좋은 기사 후원하기


※ 소중한 후원금은 더 좋은 기사를 만드는데 쓰겠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