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성 기획공천해야 공정한 경쟁
여성 기획공천해야 공정한 경쟁
  • 여성신문
  • 승인 2005.05.12 16:29
  • 수정 2005-05-12 16:2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나라당 의원·공천신청자



한나라당 여성 국회의원과 17대 총선 여성 공천신청자 80여 명이 지난 29일 기자회견을 갖고 여성 정치참여 확대 보장을 요구했다.



이들은 이날 기자회견에서 “국민들의 정치개혁 여망과 호흡을 같이 하려면 정치권에 여성이 대안세력으로 들어가야 한다”면서 “지역구 여성후보를 배려하는 것을 위헌이라고 말하는 '잠정 조치'가 위헌이 아님을 모르고 하는 소리”라고 주장했다.



여성의원과 공천신청자들은 이날 ▲당 강세지역 여성기획공천 ▲분구 및 현직의원 불출마 지역 여성우선공천 ▲지역구 여성공천 제도적 장치 마련 ▲공정심사를 통한 여성비례대표 선출 등 4개 요구사항을 채택, 회견 후 김문수 공천심사위원장에게 요구사항을 전달했다.



여성후보들은 출마선언문을 통해 “부패로 얼룩진 정치, 폭력과 갈등의 정치를 청산하고 깨끗한 정치를 원한다면 여성들과 함께 하길 바란다”면서 “여성들이 이런 역할을 할 수 있도록 선거에 많은 관심과 성원을 부탁한다”고 말했다.



이들은 “한나라당이 여성국외의원 확대운동에 앞장서길 요구한다”며 “여기 모인 후보들이 설사 공천이 되지 않는다 하더라도 여성정치세력화에 앞장설 것이다”고 밝혔다.



후보들은 여성참여를 가로막고 있는 기존 돈·학연·조직 선거를 없애기 위해서는 뽑는 방법을 바꿔야 한다면서 유권자의 시각이 달라져 구태의연한 정치행태는 더 이상 통하지 않을 것이라고 말했다.



이들은 “여성이 경쟁력이 없다는 인식은 부패한 정치풍토에서는 여성이 경쟁할 수 없다는 것을 반증하는 것”이라며 “공정한 경쟁을 하기 위해서라도 여성을 위한 제도적 장치가 절실하다”고 강조했다.



이날 회견에는 이연숙·김정숙·임진출·김영선·전재희 의원 등 현역 의원과 김희정 부대변인 등 원외 공천신청자들이 참석했다.



나신아령 기자arshin@








기사가 마음에 드셨나요?

여성신문은 1988년 창간 이후 여성 인권 신장과 성평등 실현을 위해 노력해 온 국내 최초, 세계 유일의 여성 이슈 주간 정론지 입니다.
여성신문은 여성들의 더 나은 삶을 위해 여성의 '안전, 사회적 지위, 현명한 소비, 건강한 가족'의 영역에서 희망 콘텐츠를 발굴, 전파하고 있습니다.
저희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좋은 기사 후원하기를 해주세요.
여러분의 후원은 여성신문이 앞으로도 이 땅의 여성을 위해 활동 할 수 있도록 합니다.

여성신문 좋은 기사 후원하기


※ 소중한 후원금은 더 좋은 기사를 만드는데 쓰겠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