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민의힘 대선 1차 경선 후보자 12명 확정
국민의힘 대선 1차 경선 후보자 12명 확정
  • 진혜민 기자
  • 승인 2021.09.03 19:47
  • 수정 2021-09-04 12:0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발표·공개면접 거쳐
2차 경선 8명 선정
정홍원 국민의힘 선거관리위원장이 3일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열린 선거관리위원회 회의에 입장하고 있다. ⓒ뉴시스·여성신문
정홍원 국민의힘 선거관리위원장이 3일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열린 선거관리위원회 회의에 입장하고 있다. ⓒ뉴시스·여성신문

국민의힘이 3일 제20대 대통령 후보자 1차 컷오프 경선 진출 후보자 12명을 확정했다.

국민의힘 선거관리위원회는 이날 회의에서 후보 등록을 마친 15명에 대해 사흘간 사전검증 및 심사를 실시했다고 이같이 밝혔다.

15명 중 전통시장 상인인 강성현씨, 오성균 전 파랑새 의원장, 오승철씨가 탈락했다.

1차 예비경선에 참여하는 후보는 박진, 박찬주, 안상수, 원희룡, 유승민, 윤석열, 장기표, 장성민, 최재형, 하태경, 홍준표, 황교안(가나다순) 후보 등이다.

이들은 오는 4~10일 사이 형식에 구애 없이 자율적으로 봉사활동을 실시할 예정이다. 활동 영상은 당 공식 유튜브 ‘오른소리’에 업로드된다.

경선 후보들은 오는 7일 ‘국민보고회’를 통해 정책공약과 비전을 프레젠테이션(PT) 발표한다. 후보자 간 토론회는 별도로 진행되지 않는다.

9∼10일에는 ‘국민 시그널 공개 면접’에 참여한다. 면접관이 국민을 대신해 후보들의 자질을 검증하는 질문을 하는 방식이다.

1차 컷오프 경선은 100% 여론조사(13∼14일)로 진행된다. 결과는 15일 오전 발표된다. 12명 가운데 8명이 2차 경선에 진출한다.

기사가 마음에 드셨나요?

여성신문은 1988년 창간 이후 여성 인권 신장과 성평등 실현을 위해 노력해 온 국내 최초, 세계 유일의 여성 이슈 주간 정론지 입니다.
여성신문은 여성들의 더 나은 삶을 위해 여성의 '안전, 사회적 지위, 현명한 소비, 건강한 가족'의 영역에서 희망 콘텐츠를 발굴, 전파하고 있습니다.
저희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좋은 기사 후원하기를 해주세요.
여러분의 후원은 여성신문이 앞으로도 이 땅의 여성을 위해 활동 할 수 있도록 합니다.

여성신문 좋은 기사 후원하기


※ 소중한 후원금은 더 좋은 기사를 만드는데 쓰겠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