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W현장•영상] 한국 최초 여성인권선언문 '여권통문' 123년 기념 전시회
[W현장•영상] 한국 최초 여성인권선언문 '여권통문' 123년 기념 전시회
  • 함나영 콘텐츠 에디터
  • 승인 2021.09.03 11:24
  • 수정 2021-09-03 11:2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021 여권통문의 날 기념전’
서울 종로구 토포하우스 갤러리
9월 1일~7일까지

‘여권통문의 날’ 123주년을 맞아 작가 30인이 모였다.

'여권통문의 날'은 1898년 9월 1일 서울 북촌 양반 여성들을 주축으로 300여 명의 여성들이 찬동해 이뤄진 우리나라 최초의 여성인권선언문인 ‘여권통문’을 기리는 날 입니다. 2019년에 법정기념일로 지정 되었으며 2020년부터 9월 첫째 주를 양성평등주간으로 기념하고 있습니다.

여권통문에는 여성의 평등한 교육권, 정치 참여권, 경제 활동 참여권이 명시되어 있습니다.

‘2021 여권통문의 날 기념전’은 서울 종로구 토포하우스 갤러리에서 9월 1일~7일까지 진행 예정입니다.

여성신문TV 유튜브에서 보기: https://youtu.be/6wNTOLGKs8I

ㅣ영상/편집: 홍수형 기자

기사가 마음에 드셨나요?

여성신문은 1988년 창간 이후 여성 인권 신장과 성평등 실현을 위해 노력해 온 국내 최초, 세계 유일의 여성 이슈 주간 정론지 입니다.
여성신문은 여성들의 더 나은 삶을 위해 여성의 '안전, 사회적 지위, 현명한 소비, 건강한 가족'의 영역에서 희망 콘텐츠를 발굴, 전파하고 있습니다.
저희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좋은 기사 후원하기를 해주세요.
여러분의 후원은 여성신문이 앞으로도 이 땅의 여성을 위해 활동 할 수 있도록 합니다.

여성신문 좋은 기사 후원하기


※ 소중한 후원금은 더 좋은 기사를 만드는데 쓰겠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