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30남북여성, 1억원 기부…“코로나19 위기, 나눔으로 극복하고파”
2030남북여성, 1억원 기부…“코로나19 위기, 나눔으로 극복하고파”
  • 진혜민 기자
  • 승인 2021.08.27 17:14
  • 수정 2021-09-02 14:5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남북의 청년여성 봉사단체 ‘더 좋은 세상 프렌즈’
코로나19 의료진 및 취약계층에 1억 원 상당 물품 기부
남북청년여성 봉사단체 ‘더 좋은 세상 프렌즈(이하 프렌즈)’가 지난 25일 코로나 19 극복을 위한 프로젝트로 서울 사회복지공동모금회(이하 서울 사랑의열매)에 1억 원 상담의 물품을 기부했다. ⓒ더 좋은 세상 프렌즈
남북청년여성 봉사단체 ‘더 좋은 세상 프렌즈(이하 프렌즈)’가 지난 25일 코로나 19 극복을 위한 프로젝트로 서울 사회복지공동모금회(이하 서울 사랑의열매)에 1억 원 상담의 물품을 기부했다. 왼쪽부터 더좋은 세상 프렌즈 공동대표 승설향(북한 함경북도), 공동대표 정다운(제주도 우도), 서울사랑의열매 김진곤 사무처장. ⓒ더 좋은 세상 프렌즈

남북청년여성 봉사단체 ‘더 좋은 세상 프렌즈(이하 프렌즈)’가 지난 25일 코로나 19 극복을 위한 프로젝트로 서울 사회복지공동모금회(이하 서울 사랑의열매)에 1억 원 상담의 물품을 기부했다.

프렌즈는 서울 사랑의열매를 통해 코로나19 방역을 위해 최전선에서 고생하는 병원 의료진과 방역취약계층을 위한 복지사업에 애쓰는 사회복지기관·단체에 기부물품을 전달할 예정이다.

승설향 공동대표(북한 함경북도)는 “할머니하고 한국에 와서 정착하는 과정에서 대한민국 정부와 많은 사람들의 도움을 받았다. 대학에 입학해서 졸업을 하고, 취업도 하며, 대한민국시민으로 성장할 수 있었다”며 “이제 대한민국 국민의 한 사람으로 그동안 받은 지원과 관심을 소외된 분들에게 갚아 가며, 이 사회에 도움이 되는 사람이 되고 싶다”고 프렌즈에 참여하게 된 소회를 밝혔다.

정다운 공동대표(남한 제주 우도, 대학원생)는 “코로나 19로 어려운 시기에 청년들이 힘을 합쳐 좋은 일을 하겠다고 하니, 많은 분들이 힘을 모아 주셨다. 그 결과가 1억 원 물품 기부로 이어지게 되어 정말 기쁘다”며 “앞으로 더 많은 사람들이 프렌즈와 함께 하여 봉사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최지수 공동대표(플로어볼 전 국가대표)는 “코로나로 인해 모두가 힘든 상황에서 무엇인가를 나눌 수 있는 활동을 할 수 있어 뜻 깊게 생각한다. 사회에 도움이 되는 작은 일부터 차근차근 함께 해 나갈 계획”이라며 “저의 작은 마음이 누군가에게는 따뜻함을, 누군가에게는 하루를 살아가는 빛이 될 수 있기를 바란다”고 소감을 전했다.

김빈아 공동대표(청년활동가)는 “프렌즈로 인해 봉사활동을 처음 시작하게 되었는데, 남한과 북한의 청년이 함께 봉사활동을 하고 있다는 점이 매우 뜻 깊게 느껴졌다”며 “우리의 활동으로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대한민국에 따스한 온기가 조금이나마 전해졌으면 좋겠다”고 했다.

한편, ‘더 좋은 세상 프렌즈’는 지난 8월 코로나19 팬데믹으로 전 세계가 어려운 상황 속에서 대한민국의 2030청년들이 함께 나눔과 봉사를 실천하며 희망의 메시지를 전하고자 남북한 출신 청년들이 모여 봉사단체로 설립됐다. 여성청년 4인의 공동대표로 구성돼 있으며 대학생부터 주부까지 각계각층의 여성들이 모여 함께 잘 사는 더 좋은 세상을 만들기 위한 활동을 진행한다. 코로나19 극복을 위한 기부를 시작으로 선별진료소 봉사, 헌혈프로젝트, 미혼모지원 등 다양한 활동을 펼칠 계획이다. 사랑의열매 뿐 아니라 NGO단체 등과도 연대해 지속적인 봉사와 나눔으로 2030세대에 희망을 주는 활동을 진행할 예정이다.

기사가 마음에 드셨나요?

여성신문은 1988년 창간 이후 여성 인권 신장과 성평등 실현을 위해 노력해 온 국내 최초, 세계 유일의 여성 이슈 주간 정론지 입니다.
여성신문은 여성들의 더 나은 삶을 위해 여성의 '안전, 사회적 지위, 현명한 소비, 건강한 가족'의 영역에서 희망 콘텐츠를 발굴, 전파하고 있습니다.
저희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좋은 기사 후원하기를 해주세요.
여러분의 후원은 여성신문이 앞으로도 이 땅의 여성을 위해 활동 할 수 있도록 합니다.

여성신문 좋은 기사 후원하기


※ 소중한 후원금은 더 좋은 기사를 만드는데 쓰겠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