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구・경남・제주 분양 경기 기대감 하락세 두드러져
대구・경남・제주 분양 경기 기대감 하락세 두드러져
  • 전성운 기자
  • 승인 2021.08.10 14:46
  • 수정 2021-08-10 14:4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울 영등포구 63아트에서 바라본 서울시내 아파트. ⓒ여성신문·뉴시스
서울 아파트 ⓒ여성신문·뉴시스

대구 등 일부 지방에서 주택건설업체들의 분양 경기 기대감 하락세가 두드러지고 있다.

10일 주택산업연구원(주산연)은 8월 전국 분양경기실사지수(HSSI) 전망치가 94.9로 지난달보다 1.1포인트(p) 하락했다고 밝혔다.

HSSI는 공급자 입장에서 분양을 앞두고 있거나 분양 중인 단지의 분양 여건을 종합적으로 판단하는 지표로, 주택사업을 하는 업체(한국주택협회, 대한주택건설협회 회원사들)를 상대로 매달 조사한다.

HSSI가 100을 초과하면 분양 전망이 긍정적이라는 것을, 100 미만이면 그 반대를 의미한다.

지역별로는 서울(109.5)·인천(103.3)·경기(106.6) 등 수도권은 기준선(100.0)을 웃돌았다.

그러나 지난달 전망치가 80선으로 내려앉은 대구는 이달 13.4포인트 떨어진 75.8을 기록하며 하락세가 이어졌다.

경남(72.2)과 제주(75.0)의 분양 경기도 전달 대비 악화할 것으로 조사됐다.

주산연은 "그동안 공급이 풍부했던 지역을 중심으로 분양 리스크에 대한 사전 대비가 필요한 시점"이라고 전했다.

기사가 마음에 드셨나요?

여성신문은 1988년 창간 이후 여성 인권 신장과 성평등 실현을 위해 노력해 온 국내 최초, 세계 유일의 여성 이슈 주간 정론지 입니다.
여성신문은 여성들의 더 나은 삶을 위해 여성의 '안전, 사회적 지위, 현명한 소비, 건강한 가족'의 영역에서 희망 콘텐츠를 발굴, 전파하고 있습니다.
저희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좋은 기사 후원하기를 해주세요.
여러분의 후원은 여성신문이 앞으로도 이 땅의 여성을 위해 활동 할 수 있도록 합니다.

여성신문 좋은 기사 후원하기


※ 소중한 후원금은 더 좋은 기사를 만드는데 쓰겠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