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본 도쿄도 코로나19 신규 확진 4000명 돌파 '사상최다'
일본 도쿄도 코로나19 신규 확진 4000명 돌파 '사상최다'
  • 전성운 기자
  • 승인 2021.07.31 21:11
  • 수정 2021-07-31 21:1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일본 도쿄 ⓒAP/뉴시스
일본 도쿄 ⓒAP/뉴시스

일본 도쿄도에서 코로나19 신규 감염자가 처음으로 4000명을 넘어서며 사상최다를 경신했다.

도쿄도는 31일 오후 5시까지 관내에서 4058명이 코로나19에 새로 걸렸다고 발표했다.

도쿄에선 7일간 일일 평균이 전주의 2배 이상인 2920명으로 217% 높아져 확산 속도 한층 빨라졌다.

4058명을 구체적인 나이로 보면 10세 미만이 153명, 10대 354명, 20대 1484명, 30대 887명, 40대 583명, 50대 398명, 60대 127명, 70대 44명, 80대 19명, 90대 8명, 100세 이상 1명이다.

중증으로 변할 위험이 높은 65세 이상 고령자는 106명에 이르렀다.

이로써 도쿄도 누적 확진자 수는 21만7968명으로 늘어났다.

중증환자는 전일보다 7명 증가한 95명이 됐다.

새로운 사망자는 60대와 70대 남성 합쳐서 3명이다.

총 사망자는 2293명에 달했다.

기사가 마음에 드셨나요?

여성신문은 1988년 창간 이후 여성 인권 신장과 성평등 실현을 위해 노력해 온 국내 최초, 세계 유일의 여성 이슈 주간 정론지 입니다.
여성신문은 여성들의 더 나은 삶을 위해 여성의 '안전, 사회적 지위, 현명한 소비, 건강한 가족'의 영역에서 희망 콘텐츠를 발굴, 전파하고 있습니다.
저희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좋은 기사 후원하기를 해주세요.
여러분의 후원은 여성신문이 앞으로도 이 땅의 여성을 위해 활동 할 수 있도록 합니다.

여성신문 좋은 기사 후원하기


※ 소중한 후원금은 더 좋은 기사를 만드는데 쓰겠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