양궁 황제 안산, 올림픽 3관왕 새 역사 쏘다
양궁 황제 안산, 올림픽 3관왕 새 역사 쏘다
  • 이하나 기자
  • 승인 2021.07.30 17:56
  • 수정 2021-07-30 18:21
  • 댓글 2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도쿄올림픽 양궁 여자 개인전 금메달
대한민국 양궁 대표팀 안산 선수가 30일 일본 도쿄 유메노시마 양궁장에서 열린 2020 도쿄올림픽 양궁 여자 개인 결승에서 우승하며 시상대에 오른 뒤 손가락 세개를 펴보이고 있다. ⓒ뉴시스
대한민국 양궁 대표팀 안산 선수가 30일 일본 도쿄 유메노시마 양궁장에서 열린 2020 도쿄올림픽 양궁 여자 개인 결승에서 우승하며 시상대에 오른 뒤 손가락 세개를 펴보이고 있다. ⓒ뉴시스

 

한국 여자 양궁대표팀 안산(20·광주여대)이 올림픽 양궁 사상 첫 3관왕에 오르며 올림픽 역사를 새로 썼다. 한국 스포츠 사상 올림픽 최다관왕 타이기록도 써냈다.

안산 선수는 30일 일본 도쿄 유메노시마 양궁장에서 열린 2020 도쿄올림픽 양궁 여자 개인전 결승서 엘레나 오시포바(러시아올림픽위원회)을 연장 슛오프 끝에 6-5로 이기고 금메달을 목에 걸었다. 

안산 선수는 1세트 첫 발을 8점에 꽂았지만 이후 연달아 10점을 쏘며 동점을 만들었다. 안산은 2세트에서 ‘텐-텐-텐’을 꽂으며 30점을 획득, 3-1로 주도권을 가져왔다. 3세트를 27-28로 넘겨준 안산은 4세트에서 세 발 모두 9점을 기록해 27-29로 내주고 5세트에서는 29-27로 연장전 슛오프를 만들어냈다. 결국 슛오프에서 10점을 쏜 안산은 8점을 쏜 오시포바를 제치고 금메달을 따냈다.

안산 선수는 혼성 단체, 여자 단체에서 금메달을 딴 데 이어 개인전에서도 금메달을 추가, 한국 하계올림픽 역사상 처음으로 3관왕을 달성하는 신화를 썼다. 도쿄올림픽 전체에서도 첫 3관왕의 주인공이 됐다. 

광주 문산초 3학년 때 처음 활을 잡은 안산 선수는 광주체중 2학년이던 2015년 7월 중고연맹회장기 30m에서 개인전 1위에 오르며 두각을 나타냈다. 2017년 광주체고 1학년 때 출전한 유스세계선수권대회 혼성전에서 은메달을 따낸 것을 시작으로 2018년 아시아컵 3차 개인전 은메달, 2019년 월드컵 4차 개인전 금메달을 목에 걸며 국제무대 경험을 쌓았다. 

안산 선수는 “시합하기 전이나 훈련할 때 혼잣말을 많이 한다"고 했다. "잘해왔고, 잘하고 있고, 잘할 수 있다"를 되뇌이며 스스로를 안심시킨다고 말했다. 강한 정신력으로 ‘멘털갑’이라는 별명까지 얻은 안산 선수는 이번 결승전에서도 흔들리지 않았다. 경기 외적으로 성차별주의자들의 온라인 테러를 받았으나 안산 선수는 아랑곳없이 제 실력을 발휘해 목표를 이뤄냈다. 

기사가 마음에 드셨나요?

여성신문은 1988년 창간 이후 여성 인권 신장과 성평등 실현을 위해 노력해 온 국내 최초, 세계 유일의 여성 이슈 주간 정론지 입니다.
여성신문은 여성들의 더 나은 삶을 위해 여성의 '안전, 사회적 지위, 현명한 소비, 건강한 가족'의 영역에서 희망 콘텐츠를 발굴, 전파하고 있습니다.
저희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좋은 기사 후원하기를 해주세요.
여러분의 후원은 여성신문이 앞으로도 이 땅의 여성을 위해 활동 할 수 있도록 합니다.

여성신문 좋은 기사 후원하기


※ 소중한 후원금은 더 좋은 기사를 만드는데 쓰겠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2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Oksun Park 2021-07-30 23:11:29
페미국회의원 아웃 정권 교체? 페미판검사 탄핵? 여가부폐지

Gee Yoo Kim 2021-07-30 18:21:49
안산 선수 너무 고생 많으셨습니다. 남초 펨코의 얼토당토 않은 공격에도 불고하고, 멋있게 경기를 마치신 선수님을 존경합니다. 이번 3관왕 너무 축하드리고, 얼른 안전하고 건강히 돌아오셔서 맛있는 거 많이 드시고 푹 쉬시면서 신나게 노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