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스크 테슬라 CEO "5000만원 짜리 조립식 주택에 산다" 공개 왜?
머스크 테슬라 CEO "5000만원 짜리 조립식 주택에 산다" 공개 왜?
  • 전성운 기자
  • 승인 2021.07.03 12:50
  • 수정 2021-07-03 12:5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미국 조립식 주택 스타트업 박서블 ⓒ박서블 페이스북 캡처
미국 조립식 주택 스타트업 박서블 ⓒ박서블 페이스북 캡처

일론 머스크 테슬라 최고 경영자(CEO)가 5000만원짜리 주택에서 살고 있다고 밝혔다.

머스크는 현지시간 2일 조립식 주택 스타트업 박서블을 소개하는 트위터 동영상에 댓글을 달아 "5만달러(5600만원)짜리 집에 살고 있다"고 말했다.

머스크의 집은 우주탐사 기업 스페이스X의 보카치카 발사장 근처에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외신들은 "머스크의 텍사스 집은 박서블의 '카시타' 모델 조립식 임대 주택"이라고 보도했다.

이 모델은 부엌, 침실, 욕실이 딸린 34㎡ 크기다.

머스크는 지난해 재산 증식 논란이 불거지자 집을 소유하지 않겠다고 선언하고 LA 벨 에어에 있던 주택 3채를 4090만달러(464억원)에 처분했다.

이어 샌프란시스코의 집 1채도 팔겠다며 3750만달러(426억원)에 매물로 내놨다.

블룸버그의 억만장자 지수에 따르면 머스크의 현재 재산은 1850억달러(210조1600억원)로 세계 두 번째 부자다.

1위는 제프 베이조스 아마존 CEO다.

기사가 마음에 드셨나요?

여성신문은 1988년 창간 이후 여성 인권 신장과 성평등 실현을 위해 노력해 온 국내 최초, 세계 유일의 여성 이슈 주간 정론지 입니다.
여성신문은 여성들의 더 나은 삶을 위해 여성의 '안전, 사회적 지위, 현명한 소비, 건강한 가족'의 영역에서 희망 콘텐츠를 발굴, 전파하고 있습니다.
저희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좋은 기사 후원하기를 해주세요.
여러분의 후원은 여성신문이 앞으로도 이 땅의 여성을 위해 활동 할 수 있도록 합니다.

여성신문 좋은 기사 후원하기


※ 소중한 후원금은 더 좋은 기사를 만드는데 쓰겠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