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19 신규확진자 5일만에 다시 400명대
코로나19 신규확진자 5일만에 다시 400명대
  • 전성운 기자
  • 승인 2021.06.13 10:56
  • 수정 2021-06-13 10:5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 시민이 10일 서울 중구 서울역 앞 선별진료소에서 코로나19 검사를 받고 있다. ⓒ홍수형 기자
서울 중구 서울역 앞 선별진료소 ⓒ홍수형 기자

코로나19 신규 확진자 수가 5일만에 400명대로 집계됐다.

질병광리청 중앙방역대책본부(방대본)에 따르면 13일 0시 기준 누적 확진자는 전날보다 452명 증가한 14만7874명이다.

일주일 전(6일, 556명)과 비교하면 100여명 가까이 감소했다.

국내 발생 확진자는 419명, 해외 유입 확진자는 33명이다.

일주일간 국내 발생 확진자는 454명→435명→581명→593명→541명→525명→419명 등이다.

하루 평균 확진자 수는 약 506.9명으로 직전 1주 589.4명보다 80명가량 감소했다.

지난달 21일부터 24일째 500명대에서 감소하고 있다.

수도권에서 전체 확진자의 78.5%인 329명이 집중됐다.

비수도권 확진자는 90명(25.0%)이다.

비수도권 확진자 수가 두자릿수로 감소한 건 지난 3월19일 79명 이후 90일만이다.

해외 유입 확진자 33명 중 17명은 공항과 항만 검역에서, 16명은 지역사회에서 확진됐다. 내국인은 15명, 외국인은 18명이다.

코로나19로 숨진 사망자는 3명 늘어 누적 1985명이다.

확진자 중 사망자 비율인 치명률은 약 1.34%다.

위·중증 환자는 전날보다 9명 적은 146명으로 확인됐다.

기사가 마음에 드셨나요?

여성신문은 1988년 창간 이후 여성 인권 신장과 성평등 실현을 위해 노력해 온 국내 최초, 세계 유일의 여성 이슈 주간 정론지 입니다.
여성신문은 여성들의 더 나은 삶을 위해 여성의 '안전, 사회적 지위, 현명한 소비, 건강한 가족'의 영역에서 희망 콘텐츠를 발굴, 전파하고 있습니다.
저희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좋은 기사 후원하기를 해주세요.
여러분의 후원은 여성신문이 앞으로도 이 땅의 여성을 위해 활동 할 수 있도록 합니다.

여성신문 좋은 기사 후원하기


※ 소중한 후원금은 더 좋은 기사를 만드는데 쓰겠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