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북미 채굴업자 협회 결성' 소식에 비트코인 가격 급등
'북미 채굴업자 협회 결성' 소식에 비트코인 가격 급등
  • 전성운 기자
  • 승인 2021.05.25 07:13
  • 수정 2021-05-25 07:1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가상화폐와 미국 달러 ⓒPixabay
비트코인과 미국 달러 ⓒPixabay

북미 지역 비트코인 채굴업자들이 협의 기구를 만든다는 소식에 비트코인 가격이 급등했다.

블룸버그 등 외신들에 따르면 현지시간 24일 일론 머스크 테슬라 최고경영자(CEO)와 비트코인에 마이클 세일러 마이크로스트래티지 CEO는 이러한 내용을 트위터를 통해 공개했다.

세일러는 "머스크와 전날 북미 비트코인 채굴업체들이 참석하는 회의를 주재했다"면서 "채굴업체들은 '비트코인 채굴 협의회' 구성에 동의했다"고 밝혔다.

이같은 소식이 전해지자 비트코인 가격은 급등했다.

가상자산 거래소 바이낸스에서 뉴욕시간으로 24일 오후 4시 비트코인 가격은 3만9920달러까지 치솟았다.

중국 당국의 규제 소식에 전날 3만1100달러 선가지 떨어졌다가 무려 8800달러가 뛰어오른 것이다.

현재는 다소 하락해 3만8600달러 선에서 거래되고 있다.

기사가 마음에 드셨나요?

여성신문은 1988년 창간 이후 여성 인권 신장과 성평등 실현을 위해 노력해 온 국내 최초, 세계 유일의 여성 이슈 주간 정론지 입니다.
여성신문은 여성들의 더 나은 삶을 위해 여성의 '안전, 사회적 지위, 현명한 소비, 건강한 가족'의 영역에서 희망 콘텐츠를 발굴, 전파하고 있습니다.
저희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좋은 기사 후원하기를 해주세요.
여러분의 후원은 여성신문이 앞으로도 이 땅의 여성을 위해 활동 할 수 있도록 합니다.

여성신문 좋은 기사 후원하기


※ 소중한 후원금은 더 좋은 기사를 만드는데 쓰겠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