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 대통령, 한미정상회담 위해 워싱턴으로…“좋은 성과 거두겠다”
문 대통령, 한미정상회담 위해 워싱턴으로…“좋은 성과 거두겠다”
  • 진혜민 기자
  • 승인 2021.05.19 18:13
  • 수정 2021-05-19 18:1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문재인 대통령이 19일 오후 경기 성남시 서울공항에서 한미 정상회담 참석차 출국하기 위해 전용기에 탑승하며 손을 흔들고 있다. ⓒ뉴시스·여성신문
문재인 대통령이 19일 오후 경기 성남시 서울공항에서 한미 정상회담 참석차 출국하기 위해 전용기에 탑승하며 손을 흔들고 있다. ⓒ뉴시스·여성신문

문재인 대통령이 한미정상회담을 위해 미국 방문길에 오르며 “이번 방미에서 좋은 성과를 거둘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문 대통령은 19일 오후 2시16분께 성남 서울공항에서 전용기인 공군 1호기를 타고 미국 워싱턴 D.C.로 출발했다.

출발 전 문 대통령은 “코로나 이후 첫 순방으로 기대가 크다”며 “이번 방미에서 좋은 성과를 거둘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로버트 랩슨 주한 미국대사대리는 “바이든 미국 대통령도 이번 한미정상회담을 크게 기대하고 있다”고 말했다.

송영길 더불어민주당 대표는 “이번 방미가 백신 글로벌 허브 구축과 대북관계 실마리를 풀어가는 계기가 되기를 바란다”고 했다.

바이든 대통령의 초청으로 이뤄진 이번 방문은 3박 5일 일정이다. 문 대통령은 미국 현지시각으로 19일 오후 앤드루 공군기지에 도착한다. 이튿날부터 본격적인 외교 일정에 돌입한다.

20일 오전 한국전 전사자가 다수 안장된 알링턴 국립묘지를 방문한다. 오후엔 미 의회를 방문해 낸시 펠로시 하원의장 등 하원지도부와 간담회를 갖는다.

21일 오전 백악관에서 카멀라 해리스 미국 부통령을 면담한 후, 오후 바이든 대통령과 한미 정상회담을 갖는다. 정상회담에서는 한미 간 백신협력 강화 방안과 한반도 평화프로세스 재가동을 위한 논의 등이 있을 것으로 보인다.

기사가 마음에 드셨나요?

여성신문은 1988년 창간 이후 여성 인권 신장과 성평등 실현을 위해 노력해 온 국내 최초, 세계 유일의 여성 이슈 주간 정론지 입니다.
여성신문은 여성들의 더 나은 삶을 위해 여성의 '안전, 사회적 지위, 현명한 소비, 건강한 가족'의 영역에서 희망 콘텐츠를 발굴, 전파하고 있습니다.
저희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좋은 기사 후원하기를 해주세요.
여러분의 후원은 여성신문이 앞으로도 이 땅의 여성을 위해 활동 할 수 있도록 합니다.

여성신문 좋은 기사 후원하기


※ 소중한 후원금은 더 좋은 기사를 만드는데 쓰겠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